석유관리원, 지역주민·대학생 초청 화합의 장 마련
석유관리원, 지역주민·대학생 초청 화합의 장 마련
  • 변국영 기자
  • bgy68@energydaily.co.kr
  • 승인 2019.08.21 17:06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인문학 강좌·취업 설명회·농산물직거래 장터 등 릴레이 행사

[에너지데일리 변국영 기자] 한국석유관리원은 지난 20일 지역 주민과 대학생 등을 초청해 인문학 강좌, 취업 설명회, 농산물직거래 장터 등 릴레이 행사를 통해 지역 화합의 장을 마련했다.

석유관리원 본사에서 진행된 행사는 1부에서 석유관리원과 한국도서관협회와 공동 주관해 건국대학교 신병주 교수를 초빙, ‘세종, 새로운 과학의 시대를 열다’라는 주제로 인문학 강좌를 진행했으며 석유관리원 직원들은 물론 인근 지역 주민들까지 120여명이 참석하는 등 큰 인기를 끌었다.

2부 행사로는 본사 인근 지역에 소재한 가천대학교 학생들을 대상으로 취업 경쟁력을 확보하고 실무능력을 갖춘 인재로 성장할 수 있도록 지원하기 위한 NCS 기반의 취업설명회가 진행됐다.

3부에서는 지역 농가와 주민들을 이어주는 직거래 장터를 열어 토마토, 수박, 양파, 버섯, 고춧가루, 참기름 등 저렴하면서도 믿을 수 있는 지역 농산물 직거래를 도왔다. 특히 일부 품목이 조기에 품절돼 택배요청까지 쇄도함에 따라 석유관리원은 우리 농산물 구매 촉진을 위해 오프라인 장터는 물론 사내 게시판을 이용한 온라인 장터를 마련해 농산물 직거래를 더욱 활성화할 계획이다.

저녁에는 지역주민들과 석유관리원 직원들이 함께하는 ‘어울림 한마당’을 마련해 다과를 즐기며 대화를 나누는 화합의 시간을 보냈다.

손주석 석유관리원 이사장은 “석유관리원의 최우선 경영방침은 사회적 가치 실현”이라며 “기관 운영과 자원 배분의 우선순위를 공공의 이익을 높이고 공동체 발전에 기여할 수 있는 것으로 두고 지역 사회와 함께 상생하는 공공기관이 되도록 노력하겠다”고 말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