한전기술 등 대학 창업동아리 챌린지 개최 '관심'
한전기술 등 대학 창업동아리 챌린지 개최 '관심'
  • 송병훈 기자
  • hornet@energydaily.co.kr
  • 승인 2019.08.23 15:59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대구·경북지역 대학 11개 창업동아리 창업 아이디어 경연

[에너지데일리 송병훈 기자] 한국전력기술(사장 이배수)과 한국도로공사(사장 이강래), 한국교통안전공단(이사장 권병윤)은 지난 22일 경북 김천 도로공사 본사에서 ‘2019 대학 창업동아리 챌린지’를 공동 개최했다.

이번 행사에는 경일대, 구미대, 계명대, 김천대, 경북보건대, 대구대 등 총 6개 대학 22개 창업동아리 중 추천을 받은 11개 동아리가 참가했다.

심사는 ▲아이디어의 창의성 및 혁신성 ▲실현구체성 ▲경제적가치 창출효과 등 총 7개 평가항목으로, 3개 기관 임직원 및 3인의 외부전문가로 구성된 심사단의 질의응답과 평가가 진행됐다.

심사결과 대구대학교 ‘3hreE’의 ‘자가충전 전기자전거’가 대상을 차지했다. 이어 최우수상 계명대 ‘뚝딱이들’, 우수상 구미대 ‘드론핑’, 장려상(2팀) 김천대 ‘C-OT’, 경일대 ‘R.L.C’가 선정됐다.

대상을 비롯한 5개 동아리에는 총 850만원의 상금이 지급되고, 참가한 모든 동아리는 향후 전문가 멘토링, 기술시험 및 시범적용에 필요한 테스트베드(Test-Bed) 제공, 마케팅 지원 등 후속 창업활동을 지원받게 된다.

한전기술은 지난 7월 한국도로공사, 한국교통안전공단과 김천 이전 공공기관 창업지원 협력체계 구축 협약을 체결하고 ▶지역발전과 일자리 창출 및 창업생태계 조성을 위한 협력 ▶창업관련 정보, 인프라와 네트워크를 긴밀히 공유 및 제공 ▶지역 창업활성을 위한 협업사업 적극 참여 ▶지역 창업지원사업의 공동 발굴 및 추진 등에 대해 상호 협력하고 있다.

앞으로도 3개 기관은 상호 협력체계를 더욱 강화, 청년일자리 문제 해소, 지역사회와 상생협력을 통한 지역경제 활성화를 위해 노력할 계획이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