새울원자력본부, 서생면 농업인 영농자재 지원 협약
새울원자력본부, 서생면 농업인 영농자재 지원 협약
  • 윤호철 기자
  • yaho@energydaily.co.kr
  • 승인 2019.09.19 17:00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지역 농민 600명에 비료·종자 등 영농자재 구입비 5억원 지원

[에너지데일리 윤호철 기자] 한국수력원자력 새울원자력본부(본부장 한상길)는 19일 서생농협에서 서생면 농업인대책위원회(위원장 이용진)와 ‘영농자재 지원사업’을 위한 협약식을 개최했다.

협약은 올 연말까지 서생면에 거주하는 농업인을 대상으로 농가 운영에 필요한 친환경 비료, 종자, 사료, 시설원예 자재 등 영농자재 구입비 5억원 지원을 주요 내용으로 한다.

지원사업은 2013년 이래 시행돼 매년 약 600명이 혜택을 받고 있으며, 농업경영을 위한 비용 절감, 수확량 증대로 이어져 지역 농가의 실질적인 소득창출에 기여할 것으로 기대된다.

이용진 서생면 농대위원장은 “새울본부의 지원을 토대로 좋은 결실을 맺어 지역 농산물의 가치를 높여가도록 최선을 다하겠다”고 감사의 뜻을 전했다.

한상길 새울본부장은 “배, 쌀, 채소류 등 건강한 지역농산물이 전국에 더욱 알려졌으면 한다”며 “앞으로도 주변지역과의 상생을 위한 협력을 지속적으로 해나가겠다”고 말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