신속·공정 석면피해구제 '석면질병 영상판독교육' 개최
신속·공정 석면피해구제 '석면질병 영상판독교육' 개최
  • 송병훈 기자
  • hornet@energydaily.co.kr
  • 승인 2019.09.23 10:16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석면질병 병형별 다양한 증례 활용 영상판독 역량 강화 등 교육 내실화
석면질병 영상판독교육 사진
석면질병 영상판독교육 사진

[에너지데일리 송병훈 기자] 한국환경산업기술원(원장 남광희)은 21일 서울 강남구 코엑스 그랜드볼룸에서 대한영상의학회(회장 오주형)와 ‘석면질병 영상판독교육’을 진행했다. 신속·공정한 석면피해구제 판정을 위해 마련된 이번 교육은 대한영상의학회 소속 전국 영상의학 전문의 34명을 대상으로 이루어졌다.

석면질병 영상판독교육은 이론교육, 실습교육 및 토론으로 진행됐으며, 영상의학 전문의들이 실무에 활용할 수 있는 내용으로 구성했다.

이론교육은 석면피해구제제도 현황, 석면질병의 이해, 석면질병 판정기준 및 컴퓨터 단층촬영(CT) 기준 등으로 구성, 석면질병 및 제도에 대한 인식과 이해도를 높이도록 했다.

이와 함께 석면질병별 컴퓨터 단층촬영(CT) 증례를 활용하여 석면질병 해당 여부 및 판정기준 적용 등에 대한 실습교육을 병행함으로써 실질적인 영상판독 역량강화가 이루어지도록 교육내용을 마련했다.

교육을 수료한 영상의학 전문의 중 희망자는 석면피해판정위원회 산하 컴퓨터 단층촬영(CT) 사진판독 자문단으로 활동할 수 있는 자격이 주어진다.

한국환경산업기술원과 대한영상의학회는 지난 2월 ‘환경피해구제 활성화를 위한 업무협약(MOU)를 체결한 바 있다. 업무협약에 따라 대한영상의학회는 김정숙 교수(동국대 일산병원)를 중심으로 교육 기획 및 강의를 담당하였고, 교육운영 및 제도소개는 한국환경산업기술원이 맡아 교육을 진행하고 있다.

남광희 한국환경산업기술원 원장은 “석면피해 판정에서 영상의학의 역할은 매우 중요하다”며 “석면질병 영상판독에 대한 정기적인 교육을 통해 신속;공정한 석면피해구제가 실현되도록 노력할 것”이라고 말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