두산퓨얼셀 ‘수소 연료전지 활용 마이크로그리드용 분산발전’ 구축
두산퓨얼셀 ‘수소 연료전지 활용 마이크로그리드용 분산발전’ 구축
  • 변국영 기자
  • bgy68@energydaily.co.kr
  • 승인 2019.10.08 17:36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현대자동차와 ‘수소 연료전지 분산발전’ 개발 협약
두산퓨얼셀 R&D/신사업본부장 문상진 상무, 현대자동차 전략기술본부 미래기술연구실장 오재혁 상무, 울산테크노파크 우항수 단장(오른쪽부터)이 기념촬영을 하고 있다.
두산퓨얼셀 R&D/신사업본부장 문상진 상무, 현대자동차 전략기술본부 미래기술연구실장 오재혁 상무, 울산테크노파크 우항수 단장(오른쪽부터)이 기념촬영을 하고 있다.

[에너지데일리 변국영 기자] 두산퓨얼셀(대표 유수경)이 현대자동차, 울산테크노파크와 협약을 맺고 ‘수소 연료전지를 활용한 마이크로그리드용 분산발전’ 구축에 나선다.

두산퓨얼셀은 이와 관련 지난 7일 경기도 의왕시 현대자동차 의왕연구소에서 수소 연료전지를 활용한 마이크로그리드용 분산발전 구축을 위한 협약을 체결했다.

이번 협약으로 두산퓨얼셀은 PAFC(인산형 연료전지), 현대자동차는 PEMFC(고분자전해질형 연료전지)를 제작하고 울산테크노파크는 실증을 위한 부지 제공과 수소 공급설비 관리를 맡게 된다.

두산퓨얼셀은 수소 연료전지 사업의 성장에 맞춘 경영 효율과 전문성 강화를 위해 지난 1일 ㈜두산에서 분할해 별도 법인으로 출범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