산업부 산하 공공기관, 올 22조 투자계획 차질없이 집행
산업부 산하 공공기관, 올 22조 투자계획 차질없이 집행
  • 최일관 기자
  • apple@energydaily.co.kr
  • 승인 2019.11.05 11:00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물품‧용역 등 올해 계획된 14조 8000억원 구매도 연내 100% 이행
‘공공기관 기관장 회의’개최, 투자·구매 실적 점검 및 이행 계획 논의

[에너지데일리 최일관 기자]  산업통상자원부 산하 41개 공공기관이 올해 투자하기로 한 22조원을 차질 없이 집행하고, 내년도 투자 계획 중 1조 5000억원을 금년도로 당겨 투자키로 했다. 또한 공공기관의 올해 계획된 14조 8000억원의 물품‧용역 등 구매도 연내 100% 이행키로 했다.

산업통상자원부(이하 “산업부”)는 성윤모 장관 주재로 5일 한국무역보험공사 대회의실에서 산하 41개 공공기관 기관장이 참석한 가운데 ‘공공기관 기관장 회의’를 개최했다. 이번 회의에서 참석자들은 경기 활성화를 위한 공공기관의 역할 강화와 공공기관의 공직기강 확립 및 공공성 제고에 대해 논의했다.

이번 회의를 통해 산하기관들은 송배전 설비 및 ICT 확충 등 공공기관이 올해 투자하기로 한 22조원을 차질 없이 집행하고, 경제 활력 제고를 위해 활용 가능한 수단을 총동원해 내년도 투자 계획 중 1조 5000억원을 금년도로 당겨 투자키로 했다. 또한 공공기관의 물품‧용역 등의 구매와 관련해서도 금년에 계획된 14조 8000억원을 연내 100% 이행하기로 했다.

아울러 음주운전, 성 비위, 갑질 행위 등 사회적 물의를 야기하는 행위를 철저히 단속하여 복무기강을 확립하고 안전강화 대책의 적극 이행을 통한 안전사고 예방과 “적극행정” 문화의 확고한 정착에도 매진하기로 했다.

성윤모 장관은 “일본의 수출규제를 비롯하여 미중 무역 분쟁 등 글로벌 불확실성이 확대되는 가운데 우리 경제도 엄중한 상황에 놓여있음을 감안해 우리 경제에서 큰 비중을 차지하는 공공기관이 산업부와 합심해 경제 활성화를 위해 적극적으로 나서달라”면서 “아울러“공직기강 확립과 공공성 제고에도 만전을 기해달라”고 당부했다.

성윤모 장관은 이어 주요 기관들의 향후 경영 계획과 애로사항 등을 경청한 후 “산업부도 공공기관이 경제 활성화를 위한 노력과 사회적 책임을 다해나갈 수 있도록 최대한 지원하겠다”고 약속했다. 산업부는 12월에도 회의를 개최해 공공기관의 투자 및 소비 이행상황, 복무기강 확립, 안전사고 대비 및 적극행정 정착 등을 지속 점검한다는 방침이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