남동발전, 도농상생 지역농촌 일손 돕기 봉사활동
남동발전, 도농상생 지역농촌 일손 돕기 봉사활동
  • 송병훈 기자
  • hornet@energydaily.co.kr
  • 승인 2019.11.11 15:43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농촌 지역 살리기, 지속적이고 다양한 노력 펼칠 것"

[에너지데일리 송병훈 기자] 한국남동발전(사장 유향열)은 11일 진주시 이반성면의 감 농가를 찾아 농촌 일손돕기 봉사활동을 펼쳤다.

한국남동발전 KOEN 나눔봉사단은 농촌 인구감소 및 고령화로 일손이 부족해져 농산물의 적기 수확에 어려움이 있는 지역 농가에 실질적인 도움을 제공하기 위해 이번 봉사활동을 진행했다.

이날 봉사활동에서는 KOEN 나눔봉사단과 CSV 여성 모니터단, 대학생 봉사단 약 25명이 참여, 농가의 단감 수확 및 작물 선별 작업이 이루어졌다.

남동발전 관계자는 “농촌 봉사활동을 지속적으로 시행해 도시와 농촌 간의 교류 확대를 통한 상생문화를 확산하고, 지역경제 활성화 및 농촌사랑을 실천해 나가겠다”고 말했다.

한편 남동발전은 매년 봄철과 가을철 본사가 위치한 경남지역 및 삼천포, 영흥, 분당, 영동, 여수 지역에서 지역 농가를 위해 일손 돕기 활동을 펼쳐나가고 있다. 또한 지역사회 농가의 소득증대와 실질적으로 도움이 되기 위해 1부1촌 자매결연 활동과 지역농산물 구매 등 농촌 지역 살리기 위해 지속적이고 다양한 노력을 기울이고 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