한전기술, 시설물 유지관리 시장 진출 기반 마련했다
한전기술, 시설물 유지관리 시장 진출 기반 마련했다
  • 송병훈 기자
  • hornet@energydaily.co.kr
  • 승인 2019.11.13 16:44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건설산업연구원·(주)에스코컨설턴트·(주)세이프티아와 MOU 체결
협약식에서 4개사 관계자들이 기념촬영을 하고 있다.(앞줄 왼쪽 3번째부터 한국건설산업연구원 이상호 원장, 한전기술 변화운 본부장, 에스코컨설턴트 김승렬 대표, 세이프티아 서재민 대표)
협약식에서 4개사 관계자들이 기념촬영을 하고 있다. (앞줄 왼쪽 3번째부터 한국건설산업연구원 이상호 원장, 한전기술 변화운 본부장, 에스코컨설턴트 김승렬 대표, 세이프티아 서재민 대표)

[에너지데일리 송병훈 기자] 한국전력기술(사장 이배수)은 13일 한국건설산업연구원, (주)에스코컨설턴트, (주)세이프티아와 기반시설에 대한 유지관리 및 자산관리와 관련된 공동사업개발 및 기술협력을 위한 업무협약(MOU)를 체결했다.

서울 강남구 건설회관에서 열린 협약식에는 변화운 한전기술 에너지신사업본부장, 이상호 한국건설산업연구원장, 김승렬 에스코컨설턴트 대표이사, 서재민 세이프티아 대표이사를 비롯한 4개사 관계자들이 참석했다.

한전기술은 대형건설사업의 사업관리 및 발전시설의 자산 및 유지관리에 대한 엔지니어링 수행경험을 보유하고 있으며, 한국건설산업연구원은 기반시설관리를 위한 정책수립에 직접 참여, 에스코컨설턴트는 지하구조물에 대한 통합자산관리 시스템 개발 및 상용화 실적 보유, 세이프티아는 지능화된 관리시스템 개발 및 컨설팅 능력을 보유하고 있다.

협약에 따라 4개사는 기반시설 유지관리 및 자산관리체계 구축사업과 관련한 정보·자료의 상호교환 및 협력, 유지관리 및 자산관리체계 구축사업의 개발 및 수행, 성능평가기반의 유지관리와 자산관리에 대한 정보교류 및 기술협력 등 다양한 분야에서 상호협력하게 된다.

한전기술은 이번 협약 체결을 통해 기반시설관리법 시행에 따른 시설물 유지관리 관련 시장 진출 기반을 마련하게 됐으며, 초기 시장 형성단계에서의 주요 기반시설의 종합적인 관리체계 구축 및 수행방안을 제시하는 선도적 역할을 수행해 나갈 계획이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