폴란드, 친환경 대체연료차로 LPG 인기
폴란드, 친환경 대체연료차로 LPG 인기
  • 최일관 기자
  • apple@energydaily.co.kr
  • 승인 2019.11.28 16:10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에너지데일리 최일관 기자] 유럽연합(EU) 통계기구인 유로스타트(Eurostat)는 EU 회원국 중 폴란드의 대체연료 차량 보급률이 가장 높으며, 대체연료 차량 중 LPG차가 인기를 얻고 있다고 이달 초 발표했다.

유로스타트에 따르면 폴란드의 대체연료차 보급률은 15%이며, 인근 유럽국가 평균 보급률 9%를 크게 웃도는 것으로 나타났다. 대체연료차는 대부분 LPG차로, LPG차 등록대수가 전체 자동차 중 14.37%를 차지했다. 폴란드는 터키에 이어 세계에서 두 번째로 큰 LPG차 시장으로, 250만대 이상의 LPG차가 운행 중이다.

EU는 연료품질지침(European Fuel Quality Directive)을 통해 연료의 생산에서 소비까지(well to wheel) 전과정을 평가할 경우 LPG차의 이산화탄소 배출량이 디젤 대비 29.2%, 가솔린 대비 26,8% 낮아 수송부문 탈탄소(decarbonising)를 위해서 LPG차 보급이 필요하다고 강조했다.

LPG차는 특히 조기사망과 각종 질병의 원인이 되는 미세먼지를 디젤차량의 120분의 1, 질소산화물(NOx)은 20분의 1 수준으로 적게 배출하여 환경성을 고려했을 때 현실적인 친환경 연료라고 설명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