연구용 원자로 '하나로', 사전테스트 중 자동정지
연구용 원자로 '하나로', 사전테스트 중 자동정지
  • 윤호철 기자
  • yaho@energydaily.co.kr
  • 승인 2019.12.06 15:23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냉중성자 계통 오류 추정… 방사성 물질 누출 없어
한국원자력연구원의 연구용원자로 ‘하나로’
한국원자력연구원의 연구용원자로 ‘하나로’

[에너지데일리 윤호철 기자] 한국원자력연구원은 6일 연구용원자로 ‘하나로’가 사전 테스트 일환으로 기동 중에 자동정지됐으며, 현재 원인을 분석 중이라고 밝혔다.

원자력연구원에 따르면 하나로에서는 정식 가동 전 실시해야 하는 종합성능시험을 지난 3일부터 수행하고 있었으며, 6일 오전 2시20분경 원자로 자동정지가 발생했다.

현재 원자력연구원은 실험설비인 냉중성자(Cold Neutron) 계통의 오류로 추정하고 있으며, 정확한 상세 원인을 분석하고 있다. 또한 하나로는 안전하게 자동정지된 상태를 유지하고 있으며, 방사성 물질의 누출은 없다고 밝혔다.

원자력연구원 관계자는 "해당 원인을 상세 조사해 원인을 분석하고, 필요한 재발방지대책을 마련할 예정"이라고 말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