E1, 60여개 장애인시설에 운동화 전달
E1, 60여개 장애인시설에 운동화 전달
  • 조남준 기자
  • cnj@energydaily.co.kr
  • 승인 2019.12.11 17:02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KLPGA 투어 ‘E1 채리티 오픈’ 조성 기금 활용

[에너지데일리 조남준 기자] LPG 전문기업 E1은 지난 10일 서울 동작구에 위치한 삼성농아원에서 한국여자프로골프협회(KLPGA)와 'E1 채리티 오픈' 기금으로 마련한 운동화를 약 60여개 장애인시설에 전달했다.

KLPGA와 E1은 ‘제7회 E1 채리티 오픈’을 통해 1억6000만원(선수 기부금 8000만원, E1 기부금 8000만원)을 조성했고 이 중 8000만원으로 마련한 운동화를 ‘삼성농아원’을 포함해 한국장애인복지시설협회에 등록된 약 60여개 시설에 지원할 예정이다.

이 행사는 대회가 처음 개최된 지난 2013년부터 7년째 진행되고 있는데 올해는 약 2100여 점의 운동화를 장애인 거주시설에 전달해 따뜻한 마음을 나눌 예정이다.

KLPGA투어 선수 대표로 참석한 ‘제7회 E1 채리티 오픈’ 우승자인 임은빈(22,올포유)은 “E1 채리티 오픈의 우승자로서 이렇게 뜻 깊은 행사에 참여하게 돼 영광이고 감사하다”며 “올 겨울 KLPGA 임직원, 회원, 팬들과 함께 봉사활동에 참여할 예정인데 많은 분들과 따듯함을 나눌 수 있도록 노력하겠다”고 소감을 밝혔다.

한편, KLPGA는 잔여 기부금 8000만원으로 12월 17일까지 총 다섯 차례에 걸쳐 ‘2019 KLPGA 동계 봉사활동’을 진행하고 7개의 기관에 각각 현금과 겨울 방한 용품을 전달할 예정이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