남동발전 신입사원, 기부와 함께 첫걸음을 시작하다
남동발전 신입사원, 기부와 함께 첫걸음을 시작하다
  • 송병훈 기자
  • hornet@energydaily.co.kr
  • 승인 2019.12.30 16:26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입사식 비용 최소화… 1000만원 상당 쌀 지역아동센터 22개소에 전달

[에너지데일리 송병훈 기자] 한국남동발전(사장 유향열) 신입사원들이 입사식에서 어려운 이웃들을 위한 기부를 통해 사회의 첫 발을 내디뎠다.

한국남동발전은 30일 진주 본사 대강당에서 신입사원 20명과 임직원 및 신입사원 가족들이 참석한 가운데 ‘2019년 하반기 신입사원 입사식’을 가졌다.

이번 입사식에서 남동발전은 입사식에 소요되는 비용을 최소화하고, 이렇게 절감한 비용과 직원들이 나눔펀드 기금으로 조성한 약 1000만원 상당의 쌀을 진주지역 아동센터 22개소에 전달했다.

특히 이날 행사에서 전달된 물품은 신입사원 20명 개인의 이름으로 22개 진주지역 아동센터 대표들에게 전달됐다. 이를 통해 이날 입사식을 가진 신입사원들은 기부와 함께 사회생활을 시작할 수 있어 더욱 뜻깊은 시간이 됐다고 설명했다.

또한 이번 하반기 신입사원 채용은 AI면접 및 챗봇서비스를 도입, 채용의 공정성과 투명성을 강화했고, 이를 통해 50대 신입사원이 입사하는 등 다양한 인재 채용이 이루어졌다.

김학빈 남동발전 기획관리본부장은“원대한 목표와 도전정신을 가지고, 공기업 직원으로서 자부심과 긍지를 가지며, 항상 청렴하게 생활함으로써, 한국남동발전을 사랑이 가득한 조직으로 만들어 주기를 바란다”고 당부했다.

남동발전은 향후에도 직무능력 중심 블라인드 채용제도를 지속적으로 고도화, 우수인재를 선발함은 물론이고 공정하고 투명한 채용문화가 전 공공기관에 확산되는데 기여한다는 방침이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