솔라커넥트 “유럽 태양광 시장 진출 발판 마련했다”
솔라커넥트 “유럽 태양광 시장 진출 발판 마련했다”
  • 변국영 기자
  • bgy68@energydaily.co.kr
  • 승인 2020.01.03 16:35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영국 정부 지원 2020 테크 기업 선정… 유럽 태양광 시장 진출 ‘시동’

[에너지데일리 변국영 기자] 태양광 비즈니스 플랫폼 솔라커넥트(대표 이영호)가 유럽 태양광 시장에 진출할 수 있는 발판을 마련했다.

솔라커넥트는 에너지 업계 최초로 ‘한-영 테크 로켓십 어워드’ 최종 우승 기업으로 선정됐다.

솔라커넥트는 ‘청정 성장(Clean Growth)’ 부문 차세대 테크 기업으로 선정됐다. 이번 우승으로 오는 3월 영국 현지에서 시장 실사 및 재생에너지 기업 네트워크 구축에 참여하며 본격적으로 유럽 태양광 시장 진출을 모색한다는 계획이다.

‘한-영 테크 로켓십 어워드’는 영국 정부가 지원하는 테크 기업 지원 프로그램으로 호주와 인도에 이어 한국에서는 지난해 하반기에 최초로 개최됐다. 영국 벤처 캐피탈, 딜메이커 등 투자 멘토가 솔라커넥트를 포함한 유망 테크 기업 8개를 직접 선정했으며 이들은 향후 영국 정부로부터 직접 영국 진출 지원을 받게 된다.

이영호 솔라커넥트 대표는 “한-영 테크 로켓십 어워드 수상으로 영국 정부가 인정한 차세대 테크 기업으로 선정됐다”며 “IT, ESS 등의 주요 실적을 기반으로 영국 정부와 연계해 유럽 태양광 시장 진출을 도모하는 한편 영국 자금을 국내 태양광 시장으로 유치해 새로운 금융 구조를 만들고 국내 시장 내 점유율을 더욱 확대해 나가겠다”고 밝혔다.

한편 솔라커넥트는 지난해 태양광 설비 용량 210MW, 금융약정 금액 2200억원을 달성하고 IMM인베스트먼트, DSC인베스트먼트 등 벤처캐피탈이 참여한 시리즈B 투자 유치로 누적 투자 금액 170억원을 기록했다. 이어 한국에너지공단 2019년도 대여사업자 선정, IT 기반 통합 발전소 자산관리 서비스 SAEM 및 발전왕, 태양광 가계부 쏠쏠 등 다방면으로 사업 외연을 확장했다. 이를 바탕으로 2020년에는 금융 및 IT 서비스 기반 국내 대표 에너지 IT 기업으로 입지를 굳힌다는 계획이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