해줌, 충북 괴산 1MW급 대규모 태양광 발전소 준공
해줌, 충북 괴산 1MW급 대규모 태양광 발전소 준공
  • 변국영 기자
  • bgy68@energydaily.co.kr
  • 승인 2020.01.09 09:27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연간 발전량 1253MWh… 시뮬레이션 통해 최대 수익성 확보

[에너지데일리 변국영 기자] 해줌(대표 권오현)이 충청북도 괴산에 1MW급 대규모 태양광 발전소를 준공했다.

연간 발전량은 1253MWh다. 권오현 해줌 대표는 “1MW급 대규모 지붕형 태양광 발전소 준공인 만큼 안정성을 최우선으로 고려했다”며 “해줌은 일반 태양광 기업에서는 보기 힘든 태양광 A/S 서비스를 정식 런칭할 만큼 사후관리에 강점이 있기 때문에 앞으로도 설비 보급뿐만 아니라 안정적인 설비 운영을 위해 최선을 다하겠다”고 밝혔다.

해줌은 전국 3400여 개소의 발전소를 시공·관리한 경험을 바탕으로 자체 시공 가이드라인을 제작했다. 해줌은 모든 발전소에 해당 가이드라인을 적용한 체계적인 태양광 발전사업 원스톱 솔루션으로 사업성 검토·시공·사후관리 서비스를 제공한다.

해줌은 발전사업 고객에게 해줌의 IT 기술이 활용된 사후관리 솔루션 ‘이상감지 시스템’을 통해 원격으로 실시간 진단한다. 진단 후 이상이 생겼을 시 해줌 자체의 A/S팀을 파견해 안정적인 설비 운영을 돕고 있다. 해줌은 이런 사후관리 기술력을 인정받아 2019년 솔라어워즈에서 EPC 부문 고객만족대상을 수상했다.

해줌은 자체 시공하지 않았지만 사후관리를 받고 싶은 발전사업자들을 위한 태양광 사후관리 서비스 ‘케어해줌’을 런칭했다. 태양광 설치는 끝이 아닌 시작으로 태양광 발전 설비가 안정적인 수익을 올리기 위해서는 지속적인 관리가 필수다. 해줌은 본사에 전담 사후 관리팀을 구성해 신속한 A/S 처리를 제공하고 있다.

한편 올해는 급격히 가격이 떨어진 REC에 대비해서 발전 사업주의 수익을 최대화하기 위해 고품질이면서도 합리적 가격의 라이젠 모듈과 국내 유일 7년 보증 인버터를 설치할 예정이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