중부발전, 새만금 그린수소 생산 클러스터 구축 동참한다
중부발전, 새만금 그린수소 생산 클러스터 구축 동참한다
  • 송병훈 기자
  • hornet@energydaily.co.kr
  • 승인 2020.02.21 13:27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재생에너지 활용 친환경 그린수소 클러스터 조성 및 실증사업 추진
(두번째 줄 오른쪽에서 다섯번째) 한국중부발전 노웅환 사업본부장

[에너지데일리 송병훈 기자] 한국중부발전(사장 박형구)은 21일 전북도청 본관에서 전라북도(도지사 송하진), 새만금개발청(청장 김현숙), 군산시(시장 강임준), 새만금개발공사(사장 강팔문), 전북테크노파크(원장 강신재) 등 22개 기관과 '새만금 그린수소 생산 클러스터 구축'을 위한 업무협약을 체결했다.

이번 협약으로 전라북도는 새만금 산업단지 내 재생에너지 단지를 조성하고 이를 활용한 그린수소 생산 클러스터를 구축, 수소산업 생태계 기반을 마련할 예정이다.

그린수소 생산 클러스터 구축을 위해 전라북도, 군산시는 행정·재정적 지원을 하고, 새만금개발청, 새만금개발공사는 단지조성, 부지제공 및 입주기업 인센티브를 지원하며, 전북테크노파크가 사업 운용을 총괄한다.

중부발전을 포함한 17개 관계 기관 및 기업이 그린수소 생산 개발 및 실증연구를 진행할 예정이다. 이를 통해 2022년부터 2026년까지 5년간 총 사업비 5000여억원을 활용, 산·학·연·관 네트워크를 중심으로 국내 수소경제 구축을 선도해 나간다는 방침이다.

중부발전 노웅환 사업본부장은 이날 협약식에서 “중부발전은 새만금 산업단지 내 대규모 재생에너지 단지를 구축하고 이를 활용한 그린수소 생산을 통해 일자리 창출 및 경제성 향상 등 비즈니스 신모델 창출에 아낌없는 지원을 보낼 수 있도록 적극 협조하겠다”면서 “이번 계기를 통해 우리나라가 수소경제 글로벌 1등 국가로 한 단계 도약할 수 있는 기반이 조성되기를 희망한다”고 말했다.

한편 한국중부발전은 신재생에너지 3020로드맵 달성과 정부의 수소경제 활성화 정책 부응을 위해 다양한 신재생 에너지원 개발로 민·관·공 이해관계자와 상생 협업을 통한 신재생개발 모델을 적극 발굴할 계획이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