전기기술인협회, '사랑의 마스크' 4000장 기증
전기기술인협회, '사랑의 마스크' 4000장 기증
  • 송병훈 기자
  • hornet@energydaily.co.kr
  • 승인 2020.03.27 15:53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협회 '전기인 재난지원단', 서울시 자원봉사센터에 전달

[에너지데일리 송병훈 기자] 한국전기기술인협회(회장 김선복)는 27일 서울시 자원봉사센터(서울 공덕동 소재)에서 협회 김선복 회장 및 서울시 안승화 자원봉사센터장 등 관계자들이 참석한 가운데 '사랑의 마스크' 4000장을 기증했다.

기증된 '사랑의 마스크'는 서울시 자원봉사센터를 통해 노인, 임산부, 기저질환자 등의 건강 취약계층과 일반시민에게 지원될 예정이다.

이날 김선복 회장은 "서울시에서 추진하는 '착한 마스크' 캠페인에 동참해 이웃사랑을 실천하게 됨을 매우 기쁘게 생각한다"면서 "코로나 19를 극복하는데 조금이나마 도움이 되길 바란다"고 말하고, 서울시 자원봉사센터 관계자의 노고에 감사함을 표시했다.

한편 전기기술인협회 '전기인 재난지원단'은 지난 2018년 협회 21개 시·도회를 중심으로 지진, 태풍, 대정전 등 대규모 피해가 발생되거나 국가재난 발생시 신속한 재난 복구를 위해 5000여명을 모집·발족했다. 이후 국가안전 대진단, 강원 산불 성금기탁, 태풍 '미탁' 전기재해 긴급복구 등의 봉사활동을 지속적으로 추진해오고 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