동서발전, 3년 연속 ‘우수공시기관’ 선정
동서발전, 3년 연속 ‘우수공시기관’ 선정
  • 송병훈 기자
  • hornet@energydaily.co.kr
  • 승인 2020.04.01 12:12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3년 연속 무벌점… 정확·신속·편리한 정보공개 인정
한국동서발전 본사 전경
한국동서발전 본사 전경

[에너지데일리 송병훈 기자] 한국동서발전(사장 박일준)은 기획재정부 주관으로 실시한 ‘2019년도 통합공시 점검’ 결과, 3년 연속 무벌점 기관으로 선정됐다고 1일 밝혔다.

이번 점검은 국민의 알권리를 보장하고 경영공시정보의 정확성과 투명성을 확보하기 위해 실시됐다. 331개 공공기관을 대상으로 신규채용, 요약 재무상태표 등 18개 항목에 대해 점검이 이뤄졌다.

331개 공공기관은 주요 경영정보를 공공기관 경영정보시스템인 알리오에 공시해야 하며, 공시하지 않거나 허위·지연 공시하는 경우 1~5점의 벌점이 부과된다.

이번 점검대상 공공기관의 평균 벌점이 7.7점을 기록한 가운데, 동서발전을 비롯한 9개 기관이 3년 연속 무벌점을 기록하면서 우수공시기관으로 선정됐다.

동서발전은 ▲공시 담당자를 대상으로 한 교육 확대 ▲불성실공시 사례 원인 분석 및 개선방안 도출 ▲자체 공시점검 인력 강화 등 정확하고 투명한 경영정보 공개를 위해 지속적인 노력을 기울이고 있다.

이번 점검결과는 기획재정부가 시행하는 ‘2019년 공기업·준정부기관 경영실적 평가’에 반영되며, 3년 연속 무벌점 기관은 다음연도 공시점검이 면제된다.

동서발전 관계자는 “3년 연속 우수공시기관 지정은 국민이 원하는 정보를 정확하고 신속·편리하게 제공하기 위한 노력을 인정받은 것으로 그 의미가 크다”며 “앞으로도 경영의 투명성과 신뢰성을 높이고 공시품질의 향상을 위해 최선을 다할 것”이라고 말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