해양환경공단 노사, 지속성장·사회적 가치 창출 공동 선언
해양환경공단 노사, 지속성장·사회적 가치 창출 공동 선언
  • 송병훈 기자
  • hornet@energydaily.co.kr
  • 승인 2020.05.22 09:53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청렴, 인권, 중소기업 상생협력 등 사회적 책임 실천 합의
공단 노사협의회 위원들과 관계자들이 기념촬영을 하고 있다.
공단 노사협의회 위원들과 관계자들이 기념촬영을 하고 있다.

[에너지데일리 송병훈 기자] 해양환경공단(KOEM) 노사가 새로운 노사관계 비전을 선포하고, 지속성장과 사회적 가치 창출에 힘을 모은다.

공단은 지난 21일 본사 9층 대회의실에서 노사 대표 등 임·직원 20여명이 참석한 가운데 노사상생을 위한 노사공동 선언문을 체결했다고 밝혔다.

KOEM에 따르면, 노사는 공단이 국민에게 사랑받는 해양환경 전문기관으로 발전할 수 있도록 상호 Win-Win을 위한 새로운 비전을 선포하고, 노사가 함께 지속성장 및 사회적 가치 창출을 위한 목표를 실천하기로 합의했다.

공단 노사는 선언문 체결을 통해 ▲해양산업 생태계 구축을 통한 국민 행복 증진 ▲새로운 노사문화 구축을 통한 조직역량 강화 ▲국민안전 환경 조성 및 일·가정 양립 등 노동존중 실현 ▲중소 협력사 상생협력 기반 마련 및 先결제·先구매 등 착한 소비운동 동참 ▲청렴문화 조성 및 인권존중 실현을 위해 적극 협력해 나가기로 했다.

공단 노사는 앞선 지난 4월 ‘선원 취업규칙 개정, 직무급 확대 도입, 연차휴가 활성화’ 등 공단의 직원 근로조건 개선을 위한 현안과제에 대해서도 합의했다. 공단은 2018년부터 전문가와 노사가 참여하는 TF와 노사공동 협의체, 수차례의 전 직원 대상 설명회 등 지속적인 소통을 통해 노사간 신뢰를 바탕으로 합의를 이루어 냈으며 이를 통해 해묵은 내부 갈등 요인을 해소하고, 미래지향적인 상생의 新노사관계 선언을 위한 초석을 마련한 바 있다.

박승기 해양환경공단 이사장은 “최근 노사간에 이뤄낸 주요 현안과제 합의와 사회적 가치 창출을 위한 공동 선언문 체결을 통해 국민에게 신뢰받는 해양환경 전문 공공기관으로 지속 성장하도록 적극 노력하겠다”고 강조했다.

김동령 해양환경공단 노조위원장은 “최근 코로나19로 인한 국가위기 극복에 노사가 적극 동참해야 한다고 강조하며, 공단이 중소 협력업체 및 지역사회와 조그만 정성이라도 나눌 수 있도록 전 노조원들과 함께 적극 참여하고 협력하겠다”고 말했다.

한편, 공단 임·직원들은 그간 수산물 소비 캠페인에 참여해 3000만원 상당의 수산물을 구매했고, 노조에서도 3000만원 상당의 온누리상품권을 구매하며 지역 소상공인과 전통시장 살리기에 동참했다. 공단은 앞으로도 수산물 급식 챌린지 참여, 선결재, 선구매를 통한 예산 조기집행, 중소 협력업체에 대한 사용료 할인 등을 통해 코로나19 위기극복을 위한 내수 진작과 지역경제 활성화를 적극 지원해 나갈 계획이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