울산시, 석유화학공정기술교육센터 건립 추진
울산시, 석유화학공정기술교육센터 건립 추진
  • 윤호철 기자
  • yaho@energydaily.co.kr
  • 승인 2016.03.15 16:36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석유화학분야 인재양성 요람… 총 252억 투입 2019년 4월 개원

[에너지데일리 윤호철 기자] ‘석유화학공정기술교육센터 구축 사업’의 원활한 추진을 위해 산학관이 힘을 모으기로 했다.

울산시는 15일 울산롯데호텔에서 산(SKC등 19개사), 학(한국폴리텍대학교), 관(산업통상자원부, 울산시)이 참석한 가운데 ‘석유화학공정기술교육센터 구축사업 협약식’을 개최했다.

산학관은 협약서에서 △기업중심의 교육시스템 구축 △센터 운영의 효율화를 위해 민관이 참여하는 위원회 구성 운영 △센터 구축 및 확장을 위한 제반 사항 공동 노력 등에 합의했다.

‘석유화학공정기술교육센터 구축사업’은 박근혜 정부의 대선공약인 석유화학 신르네상스 사업의 핵심사업 중 하나로 한국폴리텍대학 울산캠퍼스가 주관 사업자로 참여하고 있다.

이 센터는 총 252억 원(국비 150억, 지방비 64억, 민자 38억)의 사업비가 투입돼 남구 두왕동 울산테크노일반산업단지 내 부지 9632㎡, 건축연면적 5000㎡ 규모로, 올 하반기 착공, 2019년 4월 개원될 예정이다.

석유화학분야 공정운전 및 유지보수 인력의 양성 및 재직자 직무향상 교육을 목적으로 하고 있다.

연간 교육 목표는 신규 인력 양성 300명, 재직자 직무 향상 1000여명이다.

울산시는 센터 건립으로 석유화학산업 전후방 연관 산업의 경쟁력을 크게 높일 수 있을 것으로 기대하고 있다고 밝혔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