민들레버스, 사회복지기관 야외활동 100개소 지원
민들레버스, 사회복지기관 야외활동 100개소 지원
  • 조남준 기자
  • cnj@energydaily.co.kr
  • 승인 2018.01.05 17:26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도시가스협회 민들레카, 3월 민들레버스 이용기관 모집중

▲ 휠체어 특장버스
[에너지데일리 조남준 기자] 한국도시가스협회(회장 구자철)와 사단법인 그린라이트(회장 김선규)가 함께하는 비영리사회복지기관 무상차량지원사업 ‘민들레카’에서 2018년 민들레버스 사업을 실시한다.

5일 한국도시가스협회에 따르면 작년 한 해 비영리사회복지기관 105기관 4204명에게 야외활동에 필요한 일반전세버스 및 특장버스를 지원한 민들레카버스는 겨울철 안전을 위한 동절기(12월~2월) 운행 휴지기를 마치고 올해 3월부터 운영을 재개한다.

민들레버스 지원신청은 이용 두 달 전 매월 1일부터 민들레카 홈페이지(www.mincar.kr)에서 할 수 있다.

현재 3월 이용신청을 오는 17일까지 받고 있으며, 신청기관을 대상으로 참가사연 및 이동거리 등 이용 적합성을 심사해 오는 24일 선정기관을 발표할 예정이다. 

민들레버스는 올해 3월부터 11월까지 매월 선정기관에게 일반전세버스(45인승) 또는 휠체어특장버스 및 기사와 유류를 지원할 예정이다.

일반전세버스는 제주를 포함한 전국 어디서든 신청 및 이용가능하고 휠체어특장버스는 서울 및 경기권, 부산, 제주도 내 기관만 이용이 가능하다.

한국도시가스협회 관계자는 “작년 한 해동안 많은 기관들이 찾아주신 민들레버스 프로그램을 재개하니 벌써 봄을 맞는 듯한 설렘을 느낀다.” 며 “2018년 무술년에도 민들레버스와 함께 즐거운 추억을 만드시길 란다.” 고 지원 소감을 밝혔다. 

한국도시가스협회와 함께하는 민들레카는 카니발 및 전세버스 등 무상차량대여를 통해 비영리 사회복지기관의 외부활동을 지원하고 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