자본재산업 발전 공로 하이록코리아 문창환 대표 은탑훈장 등 45명 포상
자본재산업 발전 공로 하이록코리아 문창환 대표 은탑훈장 등 45명 포상
  • 변국영 기자
  • bgy68@energydaily.co.kr
  • 승인 2018.09.11 10:51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제18회 ‘국제자동화정밀기기전’ 개막… 13개국 259개 기업참여・2000여 개 품목 선봬

[에너지데일리 변국영 기자] 자본재산업 발전에 기여한 공로로 하이록코리아㈜ 문창환 대표에게 은탑산업훈장이 수여되고, 한미반도체㈜ 곽동신 대표가 동탑산업훈장을 받는 등 총 45명이 수상의 영광을 차지했다.

산업통상자원부(장관 백운규)는 11일 일산 킨텍스에서 ‘디지털 제조혁신(Digital Manufacturing)'이라는 주제로 열리는 ‘2018 국제자동화정밀기기전’에 대한 개막식을 갖고 이날부터 14일까지 4일간의 일정에 돌입했다.

이번 개막식과 함께 자본재산업에 종사하면서 신시장 개척, 국제 경쟁력 제고, 생산성 향상, 동반성장, 일자리창출 등에 기여한 자본재산업 발전유공자에 대해 산업훈장 2점, 산업포장 3점, 대통령표창 7점, 국무총리표창 8점, 장관상 25점 등 총 45점의 포상을 수여했다.

은탑산업훈장 하이록코리아(주) 문창환 대표이사
은탑산업훈장 하이록코리아(주) 문창환 대표이사

최고 영예인 은탑산업훈장은 하이록코리아㈜ 문창환 대표에게 돌아갔다. 문대표는 밸브를 국산화하여 연간 1억불 이상 수출하고, 41년간 명퇴‧구조조정 없이 전 직원을 정규직으로 채용하는 등 양질의 일자리를 창출해 왔다.

동탑산업훈장은 기술개발(장비 108개 개발, 특허 434건 출원)을 통해 반도체장비 산업 토대를 마련하고, 근로자의 98%를 정규직으로 고용해온 한미반도체㈜ 곽동신 대표가 수상했다.

산업포장은 ㈜한성정공 김창선 대표이사, 신한다이아몬드공업㈜ 박동열 상무, 대모엔지니어링㈜ 이병기 사장 등 3명이 선정됐다.

대통령표창은 ㈜터보링크 하현천 대표이사, 케이.엘.이.에스㈜ 조선영 대표이사, ㈜한화 안상철 상무, ㈜신흥정밀 김용현 대표이사, 아쿠아셀㈜ 김경희 대표이사, ㈜한울에이치앤피이 박언호 대표이사 등이 수상의 영예를 안았다.

국무총리 표창은 뉴토크코리아㈜ 허응무 대표이사, 아성플라스틱밸브㈜ 김형수 대표이사, ㈜아이티공간 이영규 대표이사, ㈜하나웰텍 정재우 대표이사, 유니슨이테크㈜ 김종인 본부장 등이 각각 수상했다.

이외에 현대일렉트릭앤 에너지시스템㈜ 이준엽 책임 연구원 등 25명이 산업자원부 장관 표창을 수상했다.

이날 개막한 국제자동화정밀기기전은 자동화 관련 기기 및 설비의 홍보와 수출 증진을 위한 무역전시회로 그간 격년으로 개최해왔다.

국내 자동화기기 전시회의 효시로서 1985년 처음 개최된 이후 올해로 18번째를 맞은 이번 행사에는 국내 기업뿐만 아니라 미국, 중국, 독일 등 13개국 259개 기업이 참가했다.

특히 전시회에는 ’디지털 제조혁신‘ 주제에 따라 최신 흐름을 반영한 자동화기기, 가공기기 등 2000여 개 품목이 선을 보였다. 또한 전시회 기간 동안 ‘해외바이어 수출상담회’, ‘설계제조 솔루션 세미나’ 등 다양한 부대행사가 함께 개최되어 다채로움을 더했다.

이날 개막식에 참석한 산업부 최남호 국장은 핵심 기반산업으로서의 기계산업의 중요성을 강조하면서 올해 상반기 사상 최대 수출 실적 265억 달러를 달성한 기계산업 종사자들의 노고를 격려했다.

최 국장은 또 “최근 기계 산업이 제4차 산업혁명이라는 거대한 전환을 직면하고 있음을 말하며, 기술과 시장의 변화를 도약의 기회로 삼아야한다”고 강조하며 이를 위해 기계의 스마트화와 디지털 제조혁신을 중점 지원한다는 정부의 기계산업 정책 방향을 밝혔다.

그러면서 최 국장은 “특히, 사물인터넷(IoT), 인공지능(AI), 빅데이터 등 신기술이 융복합된 핵심 기술 개발을 지원하고, 지역별 기계요소‧부품의 시험, 평가, 인증을 위한 기반을 조기 구축해 기업을 다방면으로 지원하겠다”고 강조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 명칭 : (주)에너지데일리
  • (우)07220 서울 영등포구 당산로38길 13-7 주영빌딩 302호
  • 대표전화 : 02-2068-4573
  • 팩스 : 02-2068-4577
  • 청소년보호책임자 : 조남준
  • 제호 : 에너지데일리
  • 신문등록번호 : 서울 다 06719
  • 등록일 : 1999-07-29
  • 인터넷등록번호 : 서울 아 01975
  • 등록일 : 2012-02-12
  • 발행일 : 1999-09-20
  • 발행·편집인 : 조남정
  • 에너지데일리 모든 콘텐츠(영상,기사, 사진)는 저작권법의 보호를 받은바, 무단 전재와 복사, 배포 등을 금합니다.
  • Copyright © 2018 에너지데일리. All rights reserved. mail to webmaster@energydaily.co.kr
ND소프트