에너지공단, 시민창업가와 함께하는 에너지 나눔
에너지공단, 시민창업가와 함께하는 에너지 나눔
  • 변국영 기자
  • bgy68@energydaily.co.kr
  • 승인 2018.11.20 17:04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태양광 랜턴·폐식용류 램프’ 직접 만들어 라오스 오지마을에 전달

[에너지데일리 변국영 기자] 한국에너지공단은 20일 공단 별관 대강당에서 에너지 창업기업 루미르, 밀알복지재단이 참여한 가운데 ‘세상을 밝히는 시민창업가와 함께하는 에너지 나눔’ 활동을 실시했다.

이번 나눔은 전력을 공급받지 못해 빛 부족 문제를 겪고 있는 에너지 빈곤층을 돕기 위한 것으로 시민창업기업 루미르 제품인 폐식용유로 작동하는 LED 램프와 소형 태양광 랜턴을 조립해 비영리단체 밀알복지재단을 통해 손편지와 함께 라오스 오지마을 대상 가구에 전달할 예정이다.

에너지공단 임직원들이 조립 제작한 LED 램프와 소형 태양광 랜턴은 오지마을 아이들의 야간 학습 및 가내 수공업, 밤길 이동 등 오지마을 생활환경 개선에 보탬이 될 것으로 기대된다.

특히 열로 밝히는 LED 램프는 에너지 분야 창업기업 육성 차원으로 올해 공단에서 주관한‘세상을 밝히는 에너지 분야 시민창업경연대회’에서 최우수상을 수상한 제품이다. 개발도상국 빛 부족 문제를 해결할 수 있도록 폐식용유를 활용해 전기를 만들어 사용할 수 있는 LED 램프이다

공단은 ‘세상을 밝히는 시민창업경연대회’를 통해 발굴한 기업들과 다양한 사회공헌과 시민 펀딩, 투자유치 간담회 등을 통해 사회적 가치 실현에 앞장서고 있다.

시민창업기업 루미르 최수인 매니저는 “시민창업경연대회를 통해 얻은 기회로 더 많은 곳의 빛 부족 문제를 돕게 되어 정말 기쁘다”고 말했다.

밀알복지재단 이용모 간사는 “시민의 아이디어로 만들어진 제품이 에너지 문제를 겪고 있는 또 다른 시민을 돕는 것은 참으로 뜻 깊은 일”이라고 전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