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해안 폐기물을 에너지로 활용한다”
“해안 폐기물을 에너지로 활용한다”
  • 변국영 기자
  • bgy68@energydaily.co.kr
  • 승인 2018.11.27 06:50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녹색에너지연구원, 도서지역 이동형 폐기물 고형연료 생산 차량 연구

[에너지데일리 변국영 기자] 녹색에너지연구원이 해안 폐기물 처리 문제를 해결하고 폐기물에서 나오는 에너지 활용하는 기술개발에 나서고 있다.

연구원은 지난 2016년부터 산업통상자원부 신재생에너지 핵심기술개발사업의 일환으로 ‘도서지역 현장 이동형 해안폐기물 고형연료 생산시스템 개발 및 실증’ 사업을 추진하고 있다.

이동형 고형연료 생산시스템(이동형 차량)을 구축해 IoT 기술과 융합된 해안 폐기물 전처리와 고형연료화를 통해 이동형 고형연료 생산 차량을 개발, 2019년 9월 까지 실증을 완료할 계획이다. 이에 따라 도서지역의 해안폐기물이 상당부분 감소될 것으로 기대를 모으고 있다.

이 사업은 미래에스아이가 주관하고 녹색에너지연구원, 목포대학교, 고등기술연구원, 엠엔테크가 참여하고 있다.

김형진 녹색에너지연구원장은 “도서 지역에 적용 가능한 이동형 시스템이 구축되면 해안폐기물 처리의 용이성과 폐자원의 에너지화를 통해 이와 관련된 전·후방 관련산업의 경쟁력 확보에 기여할 것”이라고 밝혔다.

전남 도서지역은 육상과 연안에서 발생한 폐기물(2017년 기준 2만1059톤, 전국대비 약 26%)로 인해 도서지역 해안 및 해양생태계에 심각한 오염을 유발시키고 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