KINS, 사회적 협동조합 통해 '사회적 가치' 활성화
KINS, 사회적 협동조합 통해 '사회적 가치' 활성화
  • 송병훈 기자
  • hornet@energydaily.co.kr
  • 승인 2018.12.27 14:17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협동조합 발기인대회… 대전·세종 지역 제품 등 유통 지원
KINS 사회적협동조합 발기인대회 회의 모습
KINS 사회적협동조합 발기인대회 회의 모습

[에너지데일리 송병훈 기자] 한국원자력안전기술원(KINS, 원장 손재영)이 사회적 협동조합 설립을 추진하며 대전․세종지역 사회적 가치 활성화에 앞장서고 있다.

KINS는 27일 대전 소셜캠퍼스 온(서구 둔산동)에서 대세물산협동조합(대세물산) 발기인 대회를 개최했다고 밝혔다.

대세물산은 대전·세종 지역의 사회적 경제기업 제품과 서비스 유통을 담당하게 될 유통전문 기업으로, 지난 12월18일 체결된 KINS-한남대-사회적경제연구원 삼자협약을 근거로 설립됐다.

행사에는 KINS, 한남대, 사회적경제연구원 관계자들이 참석했으며, 대표 선출 및 정관 작성 등이 진행됐다.

대세물산은 법인설립 및 사회적기업 인증 절차가 마무리되는 대로 사회적 경제기업의 공공구매 판로개척 등 다양한 사업을 수행할 예정이다.

발기인대표로 선출된 KINS 박영식 책임행정원은 “오늘 행사는 지역의 사회가치 실현 및 확산을 위해 공공부문-사회적경제분야-지역학계-사회복지-지역공동체간 협업을 강화하는 출발점이 될 것”이라며 “관계기관 모두 지역의 사회가치 실현 및 사회적경제 활성화를 위한 협업의 필요성을 공감하고 있는 만큼 사회가치 실현의 시너지 창출을 위해 최선을 다할 것”이라고 말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