광해관리공단, 올해 폐광지역 대체산업 융자 182억 지원
광해관리공단, 올해 폐광지역 대체산업 융자 182억 지원
  • 변국영 기자
  • bgy68@energydaily.co.kr
  • 승인 2019.01.04 16:27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11일 까지 신청 접수… 중소기업 자금난 해소·일자리 창출 기여

[에너지데일리 변국영 기자] 한국광해관리공단은 폐광지역 대체산업 육성을 위해 11일까지 182억원 규모의 ‘2019년도 폐광지역진흥지구 대체산업융자지원사업’ 지원업체를 모집한다.

대체산업융자지원 사업은 시설자금 및 운전자금을 장기저리로 시중 11개 은행을 통해 대리대출하는 것으로 지원업종은 석탄 이외의 광업, 제조업, 관광레저업, 문화콘텐츠산업이다.

지원대상은 폐광지역 진흥지구 내에서 창업 또는 확장하거나 진흥지구 안으로 이전하는 기업으로 폐광진흥지구 내 개발사업 시행자, 지원대상 농공단지에 입주한 기업 또는 입주하는 기업이다.

신청서 및 제출서류 등 기타 관련사항은 공단 홈페이지에서 확인 가능하며 오는 11일까지 해당 기초자치단체에서 신청 접수한다.

이청룡 공단 이사장은 “대체산업 융자지원으로 중소기업의 자금난 해소와 일자리 창출에 기여하길 기대한다”며 “폐광지역 경제 활성화를 위한 노력을 지속적으로 전개할 것”이라고 말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