석유관리원, 부패방지 시책평가 ‘1등급’
석유관리원, 부패방지 시책평가 ‘1등급’
  • 변국영 기자
  • bgy68@energydaily.co.kr
  • 승인 2019.02.01 15:42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청렴교육 내실화 등 노력… 2016년부터 3년 연속 우수등급 이상 달성

[에너지데일리 변국영 기자] 한국석유관리원이 국민권익위원회 주관 2018년 부패방지 시책평가에서 최고등급인 ‘1등급’을 받았다.

석유관리원은 지난 2016년 1등급(최우수)을 받은 이후 청렴교육 강화, 반부패 시책을 적극 개발·추진하는 등 지속적인 노력을 기울여 3년 연속 우수 등급 이상의 성과를 거뒀다.

특히 청렴교육의 내실화를 위해 고위직과 전 직원을 대상으로 청탁금지법, 행동강령 등 교육을 실시하고 공익·부패신고 활성화를 위해 외부 이해관계자 등을 대상으로 진행한 홍보 노력 및 청렴 파트너 기관 간 반부패 협력 활동을 적극 추진한 부분이 높은 점수를 받았다.

석유관리원은 청렴이미지 공모전, 청렴강의 경연대회 등을 통해 직원들이 자율적으로 청렴활동을 실천할 수 있는 문화를 정착시키고 청렴옴부즈만, 윤리리더 등 내·외부 모니터링 활동으로 불합리한 제도 등 부패 유발요인을 적극 발굴해 개선하는 노력을 기울이고 있다.

손주석 석유관리원 이사장은 “이번 성과는 임직원 모두가 청렴한 공직문화 조성을 위해 적극 동참했기 때문에 가능했다”며 “앞으로도 청렴문화 확산과 공직기강 확립을 통해 석유관리원이 국민에게 신뢰받는 기관이 될 수 있도록 지속적으로 노력하겠다”고 말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