올해 환경산업 육성·해외진출 지원 방안 설명한다
올해 환경산업 육성·해외진출 지원 방안 설명한다
  • 송병훈 기자
  • hornet@energydaily.co.kr
  • 승인 2019.02.11 15:05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환경산업기술원, 금융지원·해외수출·환경인증 등 1대1 상담

[에너지데일리 송병훈 기자] 올해 완경산업 지원 정책 방향을 설명하는 자리가 2월 중 연이어 마련된다.

환경부 산하 한국환경산업기술원(원장 남광희)은 올해 환경산업 지원정책의 중점 추진방향을 공유하고 환경산업 육성 및 해외진출 지원 사업을 안내하기 위해, 서울을 시작으로 ‘2019년 환경산업 육성 정책설명회’를 3개 권역에서 개최한다고 11일 밝혔다.

수도권 설명회는 2월12일 서울 강남구 코엑스, 호남권은 2월21일 광주광역시 김대중컨벤션센터, 영남권은 2 28일 부산 벡스코에서 각각 진행된다.

이번 설명회에서 환경산업기술원은 환경산업 육성 및 해외진출 지원을 위해 2019년도에 추진하는 금융지원, 환경산업연구단지 운영, 상담(컨설팅)·육성지원, 개도국 환경개선 종합계획(마스터플랜) 수립 지원사업 등에 대해 상세하게 소개할 예정이다.

환경산업기술원은 올해 총 2408억원 규모의 환경정책자금 융자 지원을 비롯해 기술보증기금과의 협약을 바탕으로 환경기업에 대한 기술보증한도를 기존 80%에서 100%로 확대하고, 보증수수료도 최대 0.4%p 인하하는 혜택 등을 제공할 계획이다.

해외진출 분야에서는 신북방·신남방 시장의 환경기반시설(인프라) 개척을 강화하는 한편, 세계은행(WB), 아시아개발은행(ADB), 아프리카개발은행(AfDB) 등 국제기구와의 협력을 확대하여 국내 환경기업의 해외 진출을 지원한다.

이번 정책설명회에는 한국환경공단과 중소기업진흥공단도 참가, 한국환경공단 환경사업 발주계획, 중소·중견기업 대상 지원사업 등도 안내할 예정이다.

특히 12일 수도권 설명회에서는 융자, 인증, 수출 등 환경산업 지원분야별로 상담관(부스)을 별도로 운영하여, 기업관계자들이 사업담당자와 1대1로 상담할 수 있는 자리를 마련된다.

정책설명회 참가를 희망하는 기업은 한국환경산업기술원 누리집(www.keiti.re.kr)의 공지사항을 통해 온라인으로 신청할 수 있으며, 이메일·팩스(haegee1@keiti.re.kr, 02-2284-1729)를 통해서도 참가 신청을 할 수 있다.

남광희 한국환경산업기술원장은 “이번 설명회를 통해 환경기업들이 성장할 수 있는 계기를 마련해 가시적인 사업화 성과를 낼 수 있길 바란다”면서 “앞으로도 환경기업들의 든든한 안내자로서 최선을 다해 지원할 것”이라고 밝혔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