엄재식 원안위원장, 월성원전 지역주민 의견 청취
엄재식 원안위원장, 월성원전 지역주민 의견 청취
  • 김규훈 기자
  • kghzang@energydaily.co.kr
  • 승인 2019.02.12 16:00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월성 협의회 위원 간담회… 원자력환경공단 등 현장 점검

[에너지데일리 김규훈 기자] 엄재식 원자력안전위원회 위원장은 12일 월성원전 지역을 찾아 지역주민들의 의견을 청취하고, 한국수력원자력 월성원자력본부 및 한국원자력환경공단을 방문했다.

엄 위원장은 이날 월성 원자력안전협의회 위원들과의 간담회 자리에서 “'안전, 소통, 현장' 중심의 원자력 안전규제로 국민이 조금 더 안심하는 한 해가 되도록 노력하겠으며, 지역주민들이 우려하는 사안에 대해서는 우려가 충분히 해소될 때까지 직접 챙기고 독려하겠다”고 밝혔다.

특히 “방사성폐기물 처분과정에서 한국원자력연구원의 분석 오류, 월성 3호기 불시정지 등 일련의 사안들에 대해서는 철저한 조사를 통해 재발방지대책 등을 강구하겠다”고 강조했다.

이어 월성원자력본부 및 원자력환경공단을 방문한 자리에서는 관계자들에게 원자력 및 방사선 안전관리에 최선을 다해 줄 것과 적극적 정보 공개를 통한 지역주민 불안감 해소를 위해 노력해 줄 것을 당부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