한울본부, 울진 지역 의료서비스 격차 해소한다
한울본부, 울진 지역 의료서비스 격차 해소한다
  • 윤호철 기자
  • yaho@energydaily.co.kr
  • 승인 2019.02.27 08:54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10억원 투입 주민 종합건강검진… 의료지원 사업 지속

[에너지데일리 윤호철 기자] 한국수력원자력 한울원자력본부(본부장 이종호)는 지난 26일 울진군보건소(소장 박용덕), 울진군의료원(원장 심재욱), 포항성모병원(원장 이종녀), 강릉아산병원(원장 하현권)과 함께 울진군 주민 2200명의 무료 종합건강검진을 위한 협약을 체결했다.

이번 협약은 울진 지역의 의료서비스 격차를 해소하기 위한 것으로 한울본부는 10억원의 종합건강검진비를 투입한다. 저소득층, 장애인, 고령자 중심으로 대상자를 선정, 위내시경, 복부초음파, 골밀도검사 등 100여 개의 항목에 대한 검진을 시행할 예정이다. 검진 대상자는 울진군의료원, 포항성모병원, 강릉아산병원 중 본인이 희망하는 곳을 선택해 검진을 받을 수 있다.

이종호 본부장은 “지역주민들의 건강 파수꾼으로서의 책무를 성실히 이행할 뿐만 아니라 지역의료기관과의 긴밀한 협력체계를 구축해 비상응급상황 발생시에도 철저히 대비하겠다”면서 “의료사각지대 없는 건강하고 행복한 울진군이 될 수 있도록 최선을 다하겠다”고 말했다.

한편 한울본부 종합건강검진 지원사업은 울진 지역에 타 원전본부 주변 지역 대비 규모 면에서 차별화된 고품질 서비스를 제공하는 사업이다. 한울본부는 이밖에도 간병비 지원사업, 노인요양시설 건강관리 프로그램 지원사업 등 다양한 의료지원 사업을 시행하고 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