GE, 부경대 해양 실습선에 ‘시스트림 DP 시스템’ 공급
GE, 부경대 해양 실습선에 ‘시스트림 DP 시스템’ 공급
  • 변국영 기자
  • bgy68@energydaily.co.kr
  • 승인 2019.03.04 15:26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안정성·정밀도 높은 장시간 실습·운항 가능… 연료소비 10% 감소

[에너지데일리 변국영 기자] GE코리아가 부경대학교 어업 실습선에 GE파워 컨버전의 ‘시스트림 동적위치제어 시스템’을 공급한다.

이 시스템은 수평 이동 제어, 거센 바람 혹은 파도에서 제자리 유지 등 장시간 동안 안정적이고 안전하며 정밀한 실습 및 운항을 도와준다.

‘시스트림 동적위치제어 시스템’은 선박의 전반적인 효율성과 운용 효율을 높이는 스마트 시스템이다. 시스템은 ‘에너지 효율 모드’는 연료 소비를 줄이는 데 도움을 준다. 선박 위치와 선수 방향은 모두 자동으로 제어된다.

예측 소프트웨어는 선박이 운용 허용 범위 내에 머물 것인지 위치 변화를 예측하고 추력 변동을 제한하도록 한다. 만약 선박이 운용 허용 범위 밖으로 움직일 것으로 예측되면 시스템은 최적의 추력을 발생시켜 선박의 위치를 운용 허용 범위 내로 유지시킨다. 첨단 알고리즘은 선박의 선수 방향을 최적화해 동력 소비를 줄이고 추진 기계장비의 불필요한 소모를 방지한다.

GE 연구결과에 따르면 환경 요인과 운영 방식에 따라 에너지 효율 모드를 통해 연료 절감이 10%까지, 질소산화물은 20%까지 줄일 수 있는 것으로 나타났다.

GE파워컨버전 마린앤오일앤가스 부문 에드 토레스 대표는 “이 시스템은 사용자 친화적으로 어업 실습용 선박을 위한 탁월한 선택으로 유용한 정보 제공과 쉽고 편리하게 작동하는 HMI(사람-기계 인터페이스)를 적용해 선원들이 선박 실습에 집중할 수 있도록 유연하고 효율적인 시스템을 제공한다”고 말했다.

GE파워컨버전 아지즈 모하메드 사장 겸 대표이사는 “최근 GE는 한국의 여러 대학에 이 시스템을 제공하는 파트너십을 맺고 있으며 학생들이 선박운항 실습을 통해 중요한 기술을 습득하고 성공적인 경력개발이 가능하도록 지원하고 있다”며 “효율적인 선박 운항을 위한 첨단 기술을 제공함으로써 학생들이 차세대 해양 전문가로 성장하는 여정에 함께 하게 돼 기쁘다”고 말했다.

부경대학교 선박실습운영센터 소장 이종근 교수는 “부경대학교는 60년 이상의 승선 실습 경험을 보유하고 있으며 현재 14번째 선박을 도입하고 있다”며 “최대 규모의 최첨단 선박을 새롭게 추가하는 데 있어 첨단 기술을 보유한 GE와 협력하게 돼 기쁘다”고 말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