대한상의, 문 대통령 말레이시아 동행 경제사절단 발표
대한상의, 문 대통령 말레이시아 동행 경제사절단 발표
  • 윤호철 기자
  • yaho@energydaily.co.kr
  • 승인 2019.03.11 16:58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대기업 13개사-중견기업 14개사-중소기업 43개사-기관·단체 13개

[에너지데일리 윤호철 기자] 오는 12일부터 14일까지 진행되는 문재인 대통령의 말레이시아 국빈방문에 동행하는 경제사절단에 대기업 13개사, 중견기업 14개사, 중소기업 43개사, 기관·단체 13개가 참여한다.

대한상공회의소(회장 박용만)는 11일 총 83개사(기관·단체 포함)의 면모가 담긴 이같은 내용의 발표했다.

이에 따르면 문 대통령의 말레이시아 방문에는 박용만 대한상의 회장을 비롯해 윤부근 삼성전자 부회장, 공영운 현대자동차 사장, 김준 SK이노베이션 사장, 송대현 LG전자 사장, 장인화 포스코 대표이사, 김태형 GS글로벌 대표이사, 김희철 한화큐셀 대표이사, 구자열 LS 회장, 현정은 현대그룹 회장, 손경식 한국경영자총협회 회장, 김기문 중소기업중앙회 회장, 강호갑 중견기업연합회 회장, 김태영 전국은행연합회 회장, 이인호 한국무역보험공사 사장, 이상직 중소기업진흥공단 이사장, 권평오 코트라 사장, 손태승 우리은행 회장 등이 참석한다.

특히 말레이시아 시장에서 새로운 사업기회를 찾으려는 중소기업들이 많이 참여했고, 업종도 제조업부터 ICT, 식음료, 서비스업종 등 다양해 많은 분야에서의 협력 성과가 기대된다고 대한상의는 설명했다.

이와 관련 대한상의는 경제사절단 선정 주관기관으로서 공정한 참가기업인 선정을 위해 지난달 28일 주요 경제단체, 협회 대표, 연구기관, 전문가 등으로 구성된 심사위원회를 개최했다.

한편 박용만 회장을 비롯한 경제사절단은 14일 대한상공회의소와 말레이시아상공회의소(NCCIM), 말레이시아 투자진흥청(MIDA) 등이 공동 개최하는 '한-말레이시아 비즈니스 포럼'에 참석한다.  아울러 코트라가 주관하는 'K-Wave&할랄 전시회', '한-말레이시아 비즈니스 파트너십'에도 참석할 예정이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