구조조정 관련 중소기업의 생생한 목소리를 듣다
구조조정 관련 중소기업의 생생한 목소리를 듣다
  • 윤호철 기자
  • yaho@energydaily.co.kr
  • 승인 2019.04.15 15:50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유동수 의원, '기업구조혁신지원센터 현장 간담회' 개최

[에너지데일리 윤호철 기자] 더불어민주당 국가경제자문회의 거시경제 및 금융분과 분과장을 맡고 있는 유동수 의원(국회 정무위원회 더불어민주당 간사, 인천계양갑)은 15일 양재캠코타워에서'기업구조혁신센터 현장간담회'를 개최했다.

이번 행사는 구조조정과 관련해 중소기업의 생생한 목소리를 듣고, 이를 토대로 더불어민주당 국가경제자문회의 거시경제 및 금융분과가 캠코·회생법원·기관투자자 등 시장참여자들과 함께 중소기업의 경영정상화를 위한 지원방안과 경제정책을 모색하기 위해 마련됐다.

이날 간담회는 화상회의 시스템을 이용해 경상남도 김해시에 소재한 회생절차 종결기업이 기업정상화 지원과 관련된 건의사항을 직접 전달하고, 국가경제자문회의 의장 김진표 의원, 부의장 최운열 의원, 거시경제 및 금융분과위원장 유동수 의원과 현장에 참석한 관계자들이 기업구조조정시장 현황에 대해 논의했다.

회의를 주재한 유동수 의원은 “자본시장투자자와 기업의 건의사항을 한 자리에서 들으며 양측의 입장과 견해를 파악할 수 있는 유익한 시간이었다”고 평가하며, “문제를 해결하기 위한 최선의 해법은 현장에 있는 만큼 앞으로도 이같은 자리를 꾸준히 마련하겠다”고 밝혔다.

한편 더불어민주당 국가경제자문회의는 국내·외 주요 경제이슈에 선제적으로 대응, 정부의 국정운영계획이 성공적으로 진행될 수 있도록 지원하기 위해 지난해 11월5일 출범한 회의체다. 거시경제 및 금융분과위를 비롯한 총 6개위 분과, 39명의 의원과 전문가로 구성돼 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