찾아가는 승강기 안전체험교육 확대한다
찾아가는 승강기 안전체험교육 확대한다
  • 변국영 기자
  • bgy68@energydaily.co.kr
  • 승인 2019.04.15 16:21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승강기안전공단, 유아·장애인·고령자 등 11만여명 대상 안전교육

[에너지데일리 변국영 기자] 한국승강기안전공단(이사장 김영기)의 올해 찾아가는 승강기 안전체험교육이 본격 시작됐다. 올해는 안전체험차량을 추가 제작해 유아, 장애인, 고령자 등 11여만명을 대상으로 실시하게 된다.

공단은 유아, 고령자, 장애인 등 승강기 사고 취약 계층의 승강기 안전과 올바른 이용문화 정착을 위해 해마다 ‘찾아가는 승강기 안전체험교육’을 운영하고 있다.

국내 유일의 승강기 검사 기관이자 안전전문기관인 공단이 운영하는 ‘찾아가는 승강기 안전체험교육’은 2017년부터 2년 연속 행정안전부의 찾아가는 어린이 안전체험교실 만족도 1위를 차지했으며, 지난 2018년 안전문화대상에서는 대통령상을 수상했다.

이와 관련 공단은 지난 2월14일부터 동대문디자인플라자에서 열린 ‘제7회 어린이 안전짱박람회’와 4월11일 대전교육과학연구원 중앙광장과 대강당에서 열린 대전광역시교육청 주최 ‘2019 안전 체험의 날’을 시작으로 올해 ‘찾아가는 승강기 안전체험교육’을 본격화했다.

찾아가는 승강기 안전체험교육은 유아와 초등생, 고령자 및 장애인을 대상으로 지난 2016년 8만명, 2017년 9만여명, 2018년 10만여명에서 올해는 11만여명으로 확대 실시할 계획이다.

특히 공단은 도서벽지 등 안전체험교육 사각지대 해소와 보다 효율적인 승강기 안전체험교육을 위해 승강기 안전체험차량을 특수 제작해 운영하고 있으며, 올해는 안전체험 차량 1대를 추가 제작 운영한다.

교육 내용은 애니메이션 등을 통해 올바른 승강기 이용방법에 대한 시청각 교육과 올바른 에스컬레이터 이용과 엘리베이터 갇힘 고장 대처방법에 대한 체험교육을 중심으로 증강현실(AR)로 배우는 승강기 3대 안전수칙, 승강기 안전교구 만들기, 안전퀴즈 등의 흥미로운 안전교육이 진행된다.

공단 관계자는 “찾아가는 승강기 안전체험교육이 사고예방과 올바른 승강기 안전문화 정착에 큰 성과를 거두고 있다”며 “올해는 승강기 안전체험차량을 한 대 더 추가 제작해 도심은 물론 도서벽지까지 안전교육을 확대할 계획”이라고 말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