이원욱 의원, 환경운동연합 ‘우수 환경의원’ 3년 연속 수상
이원욱 의원, 환경운동연합 ‘우수 환경의원’ 3년 연속 수상
  • 변국영 기자
  • bgy68@energydaily.co.kr
  • 승인 2019.04.19 17:54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이 의원 “신재생 보급·인프라 구축 확대 입법 활동에 노력하겠다”

[에너지데일리 변국영 기자] 국회 기획재정위원회 이원욱 의원(더불어민주당, 화성을)이 환경운동연합이 선정한 ‘2018년 우수 환경의원상’을 수상함으로써 지난 2016년부터 3년 연속 수상하는 영광을 안았다.

이 의원은 에너지기후 분야에서 ‘원전 축소 및 친환경 에너지 전환을 위한 입법·정책 활동’의 공로를 인정받아 우수 환경의원에 선정됐다.

이 의원은 국회 신재생에너지포럼 공동대표를 맡아 신재생에너지 정책에 많은 노력을 기울여왔다. 지난 2018년 4월 수소경제법안을 제정해 대표발의 했으며 11월에는 기업, 시민단체와 함께 재생에너지를 다른 발전원(석탄, 원자력, LNG)과 구분해 구매할 수 있는 인프라 구축을 위해 ‘재생에너지 선택권 이니셔티브’를 출범시키기도 했다.

이원욱 의원은 “그 누구보다 국민들에게 신뢰받는 환경운동연합에서 3년 연속 우수 환경의원에 선정해주셔서 감사드린다”며 “장기적으로 탈원전과 친환경 에너지 사용 확대는 선택이 아닌 필수”라고 강조했다. 이 의원은 “앞으로도 신재생에너지 보급 및 인프라 구축 확대를 위한 입법 활동에 노력하겠다”고 말했다.

환경운동연합은 2018년 국회 의정활동을 평가해 에너지기후, 물순환, 국토생태 등 분야에서 9명의 우수환경의원을 선정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