한전, 탄소경영 선도 입증… CDP 우수기업 수상
한전, 탄소경영 선도 입증… CDP 우수기업 수상
  • 송병훈 기자
  • hornet@energydaily.co.kr
  • 승인 2019.04.25 09:35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에너지&유틸리티 부문 '기후변화대응 우수' 3년 연속 선정

[에너지데일리 송병훈 기자] 한국전력(대표이사 사장 김종갑)의 기후변화 대응 노력이 또다시 대외적으로 인정받았다.

한전은 지난 24일 서울 여의도 글래드호텔에서 개최된 ‘2018 CDP 기후변화 대응 우수기업 시상식’에서 '에너지&유틸리티 부문 우수기업'으로 3년 연속 선정, 수상했다.

2000년에 설립된 CDP(Carbon Disclosure Project)는 영국 런던에 본사를 둔 비영리 기관이다. 92개국 주요 상장기업들의 기후변화대응 전략과 온실가스 배출량 정보, 감축노력 등을 공개, 기업에 투자하는 금융기관에게 기후변화와 관련된 기회와 위험 요인을 제공하고 있다.

2018년 기준 전 세계 6000여개 이상의 기업이 참여, 자사의 탄소경영 정보를 공개하고 있으며, 한전은 2008년부터 참가하고 있다. 또한 국내에서는 상장기업 중 시가총액 상위 200대 기업을 대상으로 기후변화 경영 관련 정보를 요청·평가하고 있으며, CDP 한국위원회는 매년 국내 우수기업을 선정·발표하고 있다.

이번 평가에서 최고 평가등급을 달성한 기업에게 수여되는 탄소경영 섹터 아너스(Carbon Management Sector Honors)는 총 10개 부문 16개 기업이 선정됐다.

특히 한전은 에너지&유틸리티 부문에서 지속적인 탄소경영 노력을 인정받아 2016년~2018년까지 3년 연속 수상함으로써 탄소경영 분야 우수 기업임을 증명했다.

한전 관계자는 "탄소경영 우수기업으로서, 글로벌 투자자를 대상으로 적극적인 탄소정보 공개를 통해 기업가치를 제고하고 글로벌 기후변화 대응에 앞장서 나갈 것"이라고 말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