동서발전, 10개 中企와 개발제품 시범설치사업 협약
동서발전, 10개 中企와 개발제품 시범설치사업 협약
  • 송병훈 기자
  • hornet@energydaily.co.kr
  • 승인 2019.04.25 16:59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중소기업제품 판로확대 위한 성능·신뢰성 입증 기회 제공

[에너지데일리 송병훈 기자] 한국동서발전(사장 박일준)은 25일 울산 중구 본사에서 10개 중소기업과 함께 중소기업이 자체 개발한 제품의 성능 및 신뢰성 실증 지원을 위한 시범설치사업 협약을 체결했다.

이번 협약은 판로개척에 어려움을 겪고 있는 중소기업이 개발한 시제품을, 동서발전에서 운영 중인 발전설비에 적용하도록 지원, 제품 성능과 신뢰성을 입증하고 각종 진입장벽 해소에 도움을 주기 위해 마련됐다.

중소기업 시범설치사업은 동서발전이 2011년부터 공기업 중 최초로 시행해오고 있는 사업으로, 지난 8년간 총 127건의 중소기업 개발제품을 현장에 설치하여 중소기업의 판로확대에 기여하고 있다.

올해에는 케이텍플러스㈜, ㈜현우산업 등 10개 기업이 시범설치사업 현장적용 평가를 통해 선정됐으며, 협약 후 개발제품을 현장에 바로 설치할 예정이다. 특히 이번에 시행하는 사업에는 신기술을 적용하여 개발한 태양광시스템, 풍력발전기, 전기집진기 등 친환경에너지 관련 실증 품목이 다수 포함됐다.

협약식 참석자들은 이어서 진행된 간담회에서 판로개척, 진입장벽제거, 업무처리 절차 개선 등 중소기업이 겪는 현실적인 문제점을 해소하기 위한 의견 및 해결방안을 논의하는 시간도 가졌다.

권오철 동서발전 기술본부장은 “이번 시범설치사업 뿐만 아니라 국내·외 판로지원사업, 기술개발제품 시범구매제도, 상생서포터즈 프로그램 등을 통한 중소기업의 실질적 지원과 애로해소를 위해 상호협력하고, 동반성장할 수 있는 상생의 기업생태계 조성에 지속적으로 힘쓰겠다”고 말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