해외리콜 제품 국내 유통 차단 추진
해외리콜 제품 국내 유통 차단 추진
  • 송병훈 기자
  • hornet@energydaily.co.kr
  • 승인 2019.05.09 08:43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김병욱 의원, 관계부처 간담회 개최
김병욱 의원

[에너지데일리 송병훈 기자]국회 정무위원회 소속 더불어민주당 김병욱 의원(경기도 성남시 분당을)은 10일 국회 의원회관 제8간담회의실에서 '해외리콜 제품 국내유통 차단을 위한 관계부처 간담회'를 한국소비자원과 함께 공동개최한다.

김병욱 의원은 2018년 국정감사에서 안전상의 이유로 해외에서는 리콜 조치된 제품이 국내 온라인 사이트에서 여전히 판매 중인 점을 지적하며, 철저한 모니터링과 정책 개선을 촉구한 바 있다.

한국소비자원은 2018년 해외리콜 제품 국내 유통 모니터링을 통해 이미 판매가 차단된 제품들이 국내에서 구입이 가능하고, 국가 간 안전관리 기준이 상이해 해외에서는 판매가 가능하지만, 국내 유입은 불법인 제품이 국내로 유통되는 문제를 확인했다.

이번 간담회의 발제는 한국소비자원 위해정보국 윤경천 국장이 맡았으며, 공정거래위원회 소비자안전정보과 연규석 과장, 국가기술표준원 제품안전정보과 오유천 과장, 식품의약품안전처 위해정보과 이임식 과장, 관세청 통관기획과 임동욱 사무관이 패널로 참석해 관계부처의 정보 공유와 상호 협력 방안을 모색할 예정이다.

김병욱 의원은 “해외에서 리콜된 제품 중에는 어린이 삼킴 사고 등의 우려가 있는 제품들도 포함돼 있어 국민 안전에 심각한 위협이 될 수 있다. 소비자가 스스로 리콜 정보를 알기 쉽지 않은 만큼, 국가 차원에서 적극적인 제품 유입 차단이 필요하다. 이번 간담회를 통해 관계부처가 활발히 논의하여 효율적으로 대응할 수 있기를 바란다.”고 밝혔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