전력거래소, 자회사 '케이피엑스서비스원㈜' 개소식
전력거래소, 자회사 '케이피엑스서비스원㈜' 개소식
  • 송병훈 기자
  • hornet@energydaily.co.kr
  • 승인 2019.05.09 17:52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조 이사장, "자회사 경영 안정, 처우개선 등 다양한 노력 기울일 것"

[에너지데일리 송병훈 기자] 전력거래소(이사장 조영탁)가 자회사 설립 통한 비정규직 83명의 성공적인 정규직 전환을 완료했다.

전력거래소는 9일 나주 본사에서 자회사인 '케이피엑스서비스원㈜' 개소식을 개최했다.

이번 개소식은 전력거래소의 특수경비·시설관리·미화업무에 종사하는 용역근로자 83명을 정규직으로 전환하기 위해 설립된 '케이피엑스서비스원㈜의 성공적인 발족을 기념하기 위해 마련됐다.

이날 행사에서는 전력거래소가 노·사·전문가 협의체를 구성한 이후 안정적이고 체계적으로 자회사를 설립하기 위해 지나온 과정들을 돌아보고, 새롭게 출범하는 케이피엑스서비스원㈜의 비전 및 역할을 설명했다. 떠힌 전력거래소와 케이피엑스서비스원㈜ 경영진 인사를 통해 모-자회사간 협력과 상생도 도모했다.

조영탁 이사장은 개소식 축사를 통해 “전력거래소는 자회사인 케이피엑스서비스원㈜의 경영 안정과 자회사로 전환된 기존 용역근로자의 처우개선을 위해 다양한 노력을 기울일 예정”이라며 자회사와의 상생에 대한 의지를 밝혔다.

조 이사장은 이어 전력거래소 본사 인근에 위치한 케이피엑스서비스원㈜의 사무실을 방문, 직원들을 격려함으로써 케이피엑스서비스원㈜가 전력거래소 구성원임을 강조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