한울본부에서 마술과 함께 행복한 시간을 보내다
한울본부에서 마술과 함께 행복한 시간을 보내다
  • 김양수 기자
  • seoam@seoamart.co.kr
  • 승인 2019.05.15 12:56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최현우·전범석 등 정상급 마술사 출연… 총 550여명 방문

[에너지데일리 김양수 기자] 지난 14일 경북 울진군 한울원자력본부 홍보관이 때 아닌 환호성으로 가득 찼다. 마술쇼를 보기위해 모인 관객들은 마술사가 쉴 새 없이 쏟아내는 공연에 숨을 죽인 채 한시도 눈을 떼지 못하는 모습이었다.

한국수력원자력 한울원자력본부(본부장 이종호)는 가정의 달을 맞아 5월 문화·예술프로젝트 ‘판타스틱 매직쇼’를 마련했다.

인근 어린이집 아동을 초청한 1부 공연은 국제대회 수상에 빛나는 전범석 마술사가 ‘마술같은 상상여행’을 주제로 상상하는 것들이 실제로 나타나는 마술을 선보여 어린이의 풍부한 상상력을 한껏 자극했다.

이어 지역주민 및 본부 직원을 위한 2부 저녁공연에서는 최고 마술사 중 한명인 최현우씨가 화려한 손놀림과 말솜씨로 관람객들을 열광케 했다.

이날 마술쇼를 보기 위해 홍보관을 방문한 인원은 총 550여명)에 달했으며, 매 공연마다 공연장은 관객으로 가득했다는 후문이다.

지역주민 최모씨(35세)는 “울진군에서 접하기 힘든 다양한 문화 공연을 한울본부에서 제공해줘 정말 감사하다”고 전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