해양환경공단, 부산항 축제 참가… 교육원 개방
해양환경공단, 부산항 축제 참가… 교육원 개방
  • 송병훈 기자
  • hornet@energydaily.co.kr
  • 승인 2019.05.23 13:59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온 가족이 함께 하는 해양환경 체험 프로그램 운영
해양환경교육원 전경
해양환경교육원 전경

[에너지데일리 송병훈 기자] 해양환경공단(KOEM, 이사장 박승기) 소속기관인 해양환경교육원은 오는 25일부터 26일까지 진행되는 '제12회 부산항 축제'를 맞아 교육원을 전면 개방한다.

이번 행사에서 교육원은 부산항 축제의 주요행사인 ‘부산항 스탬프 투어’에 참가하여 축제를 즐기러 온 시민들을 위한 다양한 체험 프로그램을 운영할 예정이다.

‘부산항 스탬프 투어’는 부산 동삼 혁신도시에 입주한 7개 해양 수산 관련기관을 코스에 따라 방문해 각 기관만의 특색 있는 전시·체험 투어를 모두 완료하면 기념품을 받을 수 있는 프로그램이다. 자녀와 함께 부산항 축제를 즐길 수 있어 부산항 축제에서 인기를 모으고 있다는 게 교육원측의 설명이다.

교육원에서는 해양보호생물 착시인형 만들기, 해양환경 애니메이션 상영, 해양생물 지키기 VR 등의 다양한 콘텐츠를 무료로 체험해 볼 수 있다. 이 외에도 방문객을 대상으로 슬러쉬, 야광팔찌 등 다양한 기념품을 제공하는 이벤트도 실시한다.

조찬연 해양환경교육원장은 “부산의 대표 축제로 자리 잡은 부산항 축제에 다양한 체험 프로그램을 운영함으로써 재미를 더하고, 많은 시민들이 보고 즐길 수 있는 행사가 되기를 바란다”고 말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