가스안전공사, KGS 블루엔진(Blue Engine) 2차 워크숍 개최
가스안전공사, KGS 블루엔진(Blue Engine) 2차 워크숍 개최
  • 조남준 기자
  • cnj@energydaily.co.kr
  • 승인 2019.06.05 17:02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신규 아이디어 24개 도출, 경영진과의 소통활동 강화

[에너지데일리 조남준 기자]한국가스안전공사(사장 김형근)는 3일부터 4일까지 대전 KT 인재개발원에서 공사의 자율혁신과 소통강화를 위해 구성된 ‘KGS 블루엔진’의 2차 워크숍을 개최했다고 밝혔다.

‘KGS 블루엔진(Blue Engine)’은 ‘젊은 직원(Blue)의 열정으로 공사에 새로운 활력(Engine)을 불어넣자’는 의미로 공사의 20, 30대의 직원 중 적극성과 혁신의지를 갖춘 스무 명이 자발적으로 참여해 금년 초에 신설된 혁신기구이다.

이번 워크숍에서는 △ 2019년 정부혁신 종합계획 및 공공기관 혁신 가이드라인 주요 내용 공유 △ 공사의 문화, 소통, 복지, 업무개선 및 공공혁신 신규 아이디어 도출 △ 사장과의 소통의 시간 △ 향후 운영방안 논의 및 건의사항 수렴 등이 진행됐다.

특히 자유로운 분위기 속에서 각 분임조별 토의를 통해 총 24개의 신규 아이디어를 도출했으며, 실무 부서 검토 및 추진 계획 수립 단계를 거쳐 향후 경영전략회의 개최 시 공사 경영진들과 내용을 공유하고 피드백을 받는 시간을 가지게 된다.

한편, 한국가스안전공사 김형근 사장은 KGS 블루엔진 위원들에게 “공사가 미래에 지속적으로 발전할 수 있도록 다양한 아이디어 도출뿐만 아니라 조직 내 혁신과 소통의 문화를 전파하는 전령사의 역할 또한 성실히 수행해 달라”고 당부했으며, “앞으로 혁신 활동을 전보다 더욱 강화하고 활발히 추진해 나아갈 것”이라는 강한 혁신의 의지를 밝히기도 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