고리본부, 원전 온배수 이용 양식 어패류 방류행사
고리본부, 원전 온배수 이용 양식 어패류 방류행사
  • 김양수 기자
  • seoam@seoamart.co.kr
  • 승인 2019.06.06 13:59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어패류 5만미… 해역 수산자원 증식, 어민 소득증대 등 기여

[에너지데일리 김양수 기자] 한국수력원자력 고리원자력본부(본부장 이인호)는 지난 5일 부산시 기장군 장안읍 월내항에서 ‘제20회 원전 온배수 양식 어패류 방류행사’를 개최했다.

이날 행사에는 고리원자력본부 이인호 본부장과 직원, 기장군 관계자 등 약 150여명이 참여, 월성원전 온배수 양식장에서 기른 강도다리치어 3만미와 전복치폐 2만미 등을 방류했다.

올해로 20회를 맞이한 ‘원전 온배수 이용 양식 어패류 방류행사’는 원전주변지역 어업인과 지속적인 양식어류 공동 방류를 통해 고리본부 주변 해역의 수산자원 증식 및 지역 어민의 소득 증대에 큰 도움을 주고 있다.

특히 이번 어패류 방류행사는 고리원전 주변의 해양생태 환경을 고려, 적합한 어종을 선택한 후 월성원자력본부 온배수를 활용한 양식장에서 일정기간 양성, 방류하는 방법으로 생존력과 적응력을 높였다.

이인호 고리원자력본부장은 “원전 온배수 이용 양식 어패류 방류를 통해 어족자원 조성과 지역주민들의 소득증대에 도움이 됐으면 한다”며 “고리본부는 앞으로도 다양한 사업을 통해 지역사회와 함께 상생할수 있도록 지속적으로 노력하겠다”라고 말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