한국쉘 “어떤 주행 환경에서도 엔진을 보호한다”
한국쉘 “어떤 주행 환경에서도 엔진을 보호한다”
  • 변국영 기자
  • bgy68@energydaily.co.kr
  • 승인 2019.06.07 09:29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최상 엔진 보호력·연비 향상 제공 ‘쉘 리무라 울트라 5W-30' 출시

[에너지데일리 변국영 기자] 한국쉘석유(대표이사 강진원)가 최상의 엔진 보호력과 연비 향상을 도와줄 최고급 합성디젤 엔진오일 ‘쉘 리무라 울트라 5W-30’을 출시했다.

쉘 리무라 울트라 5W-30는 어떠한 주행 환경에서도 엔진을 강력히 보호할 수 있도록 개발된 쉘 고유의 ‘다이나믹 프로텍션 플러스 기술’이 적용된 최고급 합성디젤 엔진오일이다. 다이나믹 프로텍션 플러스 기술은 가스액화방식으로 천연가스를 순도 99.5%의 맑고 투명한 기유로 전환시키는 ‘쉘 퓨어플러스 기술’과 주행 환경 및 조건에 맞춰 엔진을 보호하는 ‘적응형 첨가제 기술’이 결합돼 최적의 주행 환경을 제공한다.

이 제품은 다이나믹 프로텍션 플러스 기술을 기반으로 엔진 마모 보호력을 최대 56% 높이고 일반 10W-40 대비 오일 수명을 연장시키며 최대 2%까지 연비를 향상시킨다.

또한 우수한 산화 및 점도(유막 두께) 제어력을 제공해 오일 교환 주기를 최대 15만km까지 연장 가능 하도록 도와 줄 수 있다는 것을 메르세데스 벤츠과 같은 OEM 파트너사와 진행한 성능시험을 통해 입증했다.

또한 쉘 리무라 울트라 5W-30은 배출가스 저감을 위한 엔진오일로서 EGR(엔진 배기가스 재순환장치)과 SCR(선택적 촉매저감 장치)이 장착된 차량의 디젤입자필터가 막히는 것을 방지해준다.

강진원 한국쉘 대표이사는 “트럭 운전자들의 걱정 중 하나는 예기치 않은 차량 고장으로 인해 소요되는 시간과 비용인데 이를 해결하기 위해 어떤 주행 환경에서도 엔진이 원활하게 작동될 수 있도록 쉘의 기술력을 집약한 ‘쉘 리무라 울트라 5W-30’을 출시했다”며 “앞으로도 쉘 리무라는 국내 트럭 운전자들의 진정한 사업 파트너로서 다양한 운행 환경에 최적화된 제품을 지속적으로 개발해 총 소유비용 절감을 통한 수익성 개선에 기여해 나가겠다”고 말했다.

한국쉘은 이번 신제품 출시를 기념해 ‘2019 리무라 오일교환 예약접수 이벤트’를 6월 30일까지 진행한다. 한국쉘 홈페이지와 카카오톡 플러스친구 ‘쉘 리무라’에 공지된 연락처로 오일교환 예약접수 신청 후 지정 쉘 리무라 브랜드샵을 방문해 ‘쉘 리무라 울트라 5W-30’ 또는 ‘쉘 리무라 R6 LM 10W-40’으로 구매 및 교환하면 보충유 4L를 증정한다. 이외에도 오일 교환 후 인증샷을 카카오톡 플러스친구 ‘쉘 리무라’로 보내면 1만원 상당의 기프티콘을 증정한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