새울원자력, 온양읍 주민 건강검진 지원
새울원자력, 온양읍 주민 건강검진 지원
  • 윤호철 기자
  • yaho@energydaily.co.kr
  • 승인 2019.06.14 10:33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온양지역 주민 복지 향상, 양질 의료서비스 제공

[에너지데일리 윤호철 기자] 한국수력원자력 새울원자력본부(본부장 한상길)는 지난 13일 온양읍행정복지센터에서 온양원전지역 주민협의회(회장 문정진)와 ‘주민 건강검진 지원에 관한 협약’을 체결하고 종합건강검진비 2억원을 지원했다.

지역주민의 복지 증진을 위해 시행되는 이번 사업은 온양읍에 거주하는 만 61세 이상의 주민들 중 의료 사각지대에 놓인 독거노인 등을 43개 마을로부터 추천받아 총 301명이 지원받게 된다.

대상자로 선정된 주민은 암검진, CT검사, 심장정밀검사, 대상포진 예방접종 등 30여 개 항목에 대해 한 사람당 60~65만원 상당의 종합건강검진 혜택을 받을 수 있다.

문정진 회장은 “건강검진 지원은 주민들이 보다 실질적인 혜택을 받는 사업이며, 그 호응 또한 매우 좋기 때문에 지속적으로 이어지길 바란다”며 “새울본부에서 지역 어르신의 건강에도 관심을 갖고 세심히 챙기고 있음을 고맙게 생각한다”고 전했다.

한상길 본부장도 “주변지역 어르신들이 양질의 의료서비스를 통해 조기에 질환을 발견할 수 있는 기회가 됐으면 한다”며 “앞으로도 지역과 꾸준히 상생·협력, 지역주민의 복지 향상에 보탬이 되도록 노력하겠다”고 말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