한울본부, 지역 저소득 청년 일자리 창출 지속
한울본부, 지역 저소득 청년 일자리 창출 지속
  • 윤호철 기자
  • yaho@energydaily.co.kr
  • 승인 2019.07.01 15:14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사업자지원사업 지원 통해 '카페 우분트 2호점' 오픈

[에너지데일리 윤호철 기자] 한국수력원자력 한울원자력본부(본부장 이종호)는 울진지역자활센터(센터장 황천호)와 1일 울진읍 연호정 둘레길에서 '핸드드립 카페 우분트 2호점 알움인 오픈식'을 개최했다.

알움인에서 ‘알움’ 은 ‘타고난 내 안의 씨를 잘 틔워 자신만의 빛깔로 살아갈 때 아름답다’는 뜻의 순 우리말이며, 따라서 ‘알움인’은 '아름다운 사람' 을 의미한다고 한울본부는 설명했다.

우분트 2호점 알움인 카페는 지난 3월6일 사업자지원사업 협약체결 후 약 4개월에 걸친 인테리어 공사와 기기 및 집기류 배치 등 작업을 마치고 문을 열었다. 한울본부에서는 저소득 청년들의 일자리 창출 및 경제적 자립과 자활을 위해 이번 우분트 2호점 알움인 카페 오픈에 필요한 사업비 1억5000만원을 지원했다.

이날 황천호 센터장은 “오늘 오픈한 알움인 카페가 저소득 청년 일자리 창출과 지역 경제에 많은 도움이 될 것으로 기대하고 있다”면서 “카페 개소를 지원해 주신 한울본부에 감사드리며, 앞으로도 카페를 내실 있게 잘 운영하겠다.”고 감사인사를 전했다.

한편 017년 울진군 최초로 오픈한 핸드드립전문 카페는 우분트 1호점의 4명을 시작으로 2호점 알움인 오픈에 따라 6명이 추가돼 현재 총 10명의 인력으로 구성 및 운영 중이다. 한울본부는 이번 사업성과를 바탕으로 향후 알움인 카페를 사회적 기업으로 전환해 지역 내 저소득 청년 일자리 창출에 기여할 계획이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