지역난방공사, 최신 기술 활용한 안전 신기술 소개
지역난방공사, 최신 기술 활용한 안전 신기술 소개
  • 변국영 기자
  • bgy68@energydaily.co.kr
  • 승인 2019.09.30 17:22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제5회 대한민국 안전산업박람회’서 스마트 재난안전관리 시스템 선보여

[에너지데일리 변국영 기자] 한국지역난방공사가 최신 기술을 활용한 안전 신기술을 소개했다.

한난은 지난 25일부터 27일까지 일산 킨텍스에서 열린 ‘제5회 대한민국 안전산업박람회’에 참가했다.

한난은 이번 박람회에서 열수송관을 보다 안전하게 관리하고 사고를 예방할 수 있는 신기술 중심의 안전시스템을 소개했다. ▲스마트 재난안전관리 시스템 ▲차량탑재형 열화상 카메라 시스템 ▲IoT(사물인터넷)기반 맨홀 및 지열감시 시스템 ▲ICT(정보통신기술)기반 고객설비 안전관리 시스템 ▲VR(가상현실)기반 플랜트 구현 시스템 등을 선보였다.

스마트 재난안전관리 시스템은 사업장 내 안전사고 예방과 사고 발생 시 신속한 상황 전파 및 대응이 가능한 시스템이다. IoT 기반 맨홀 및 지열감시 시스템은 IoT 통신 및 센서기술을 통해 열수송관의 누수여부를 상시 측정 및 원격 모니터링하는 시스템이다. VR 기술 기반 플랜트 구현 시스템을 선보여 관람객들이 가상현실을 통해 플랜트설비의 운영 및 유지보수 등을 직접 체험할 수 있는 자리를 마련했다.

한난 관계자는 “이번 박람회를 통해 소개된 안전관련 신기술은 집단에너지 시설 안전관리에 대한 관람객들의 이해도를 높일 수 있도록 구성했다”며 “공사는 4차 산업혁명 기술을 선도하는 세계최고의 집단에너지 전문기업으로서 앞으로도 안전 신기술을 활용한 안전관리 강화로 안정적인 친환경 에너지 공급을 위해 최선을 다하겠다”고 밝혔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