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발전5사, 풍력발전 이용률 높여야”
“발전5사, 풍력발전 이용률 높여야”
  • 변국영 기자
  • bgy68@energydaily.co.kr
  • 승인 2019.10.14 17:29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조배숙 의원 “평균 18.9% 그쳐… 발전기 고장도 심각”
사진은 기사 내용과 직접적 연관이 없음
사진은 기사 내용과 직접적 연관이 없음

[에너지데일리 변국영 기자] 한전 발전자회사들이 풍력발전 설비 투자를 적극 늘려가고 있는 가운데 풍력발전의 발전효율이 하락하고 있고 고장 또한 잦은 것으로 드러났다.

국회 산업통상자원중소벤처기업위원회 소속 조배숙 의원(민주평화당‧전북익산을)이 발전5사로부터 제출받은 국정감사 자료에 따르면 최근 5년간 남동, 동서, 중부, 서부, 남부 등 발전 5사가 풍력발전에 투자한 금액은 2381억원에 달하지만 이용률(발전효율)은 평균 18.9%에 그치는 것으로 나타났다.

남부발전 23.3%, 동서발전 20.6%, 남동발전 20.08%, 서부발전 17.5% 순이며 중부발전은 13%로 가장 낮은 이용률을 보였다. 특히 대부분의 발전사의 이용률이 2017년 이후 하락하는 추세다.

발전5사의 풍력발전기 설비 도입 이후 현재까지 고장일수는 총 858일로 이에 따른 발전손실은 무려 29,458MW에 달하는 것으로 수리비는 12억200만원이 소요된 것으로 확인됐다. 서부발전과 남부발전의 경우 하자처리(보증수리)로 아직까지는 수리비가 발생하고 있진 않지만 보증수리 기간이 끝나게 되면 수리비 부담이 크게 증가할 것이라는 지적이다.

조배숙 의원은 “풍력발전 설비의 발전효율이 나아지지 않으면 정부의 재생에너지 3020 정책 목표 달성 또한 요원해 질 것”이라며 “각 발전사는 풍력발전 이용률 제고와 잦은 고장에 대한 대책을 시급히 마련해야 한다”고 강조했다.

<최근5년간 발전5사 풍력발전 이용률 / 투자금액>

 

항목

2015

2016

2017

2018

2019

평균(%)/합계()

남동발전

이용률

15.07

18.43

20.93

20.61

18.5

20.08

투자금액

-

134.1

201.5

3

452.7

791.3

동서발전

이용률

18.99

20.09

20.50

22.54

20.81

20.6

투자금액

30

-

67.2

153.7

-

250.9

중부발전

이용률

12.97

12.81

13.8

13.5

11.9

13.0

투자금액

-

678

-

-

-

678

서부발전

이용률

15.08

18.03

19.06

18.21

17.1

17.5

투자금액

360.8

-

-

-

-

360.8

남부발전

이용률

23.68

24.98

23.53

23.1

21.44

23.3

투자금액

8.8

89.7

201.5

-

-

300

평균/합계

이용률

18.9

투자금액

2,381

 

<발전5사 풍력발전기 고장일수/수리비/발전손실(설비도입이후 현재까지>

 

고장일수()

수리비()

발전손실(MWh)

 

남동발전

272

2.7

17,370

 

동서발전

82

4.6

8,252

 

중부발전

227

4.9

926

 

서부발전

128

-

1,110

하자처리(보증수리)

남부발전

149

-

1,800

하자처리(보증수리)

합계

858

12.2

29,458