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호주와의 수소 협력 본격화 된다”
“호주와의 수소 협력 본격화 된다”
  • 조남준 기자
  • cnj@energydaily.co.kr
  • 승인 2019.11.12 15:49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수소융합얼라이언스추진단, 호주수소위원회와 업무협약 체결

[에너지데일리 조남준 기자] 호주와의 수소 협력이 본격화된다.

수소융합얼라이언스추진단 문재도 회장과 호주수소위원회 피오나 시몬 CEO는 12일 개최된 ’제29차 한-호주 에너지 자원 협력위원회‘에서 양국의 수소 상호 협력을 위한 업무협약을 체결했다.

이번 업무협약은 지난 9월 체결된 ’한-호주 수소협력 의향서’의 후속조치로 민간차원에서 구체적인 협력 방안을 도출하고 이를 이행하기 위한 내용들을 담고 있다.

양 기관은 이번 업무협약을 통해 수소산업 발전을 위해 상호 교류 및 협력을 할 수 있는 워킹그룹 운영 및 지원 방안을 적극적으로 수립하고 수소 전문가가 참여하는 정례적 미팅과 세미나를 통해 정보 및 기술 교류를 확대해 나갈 계획이다.

문재도 회장은 “그동안 성공적으로 진행돼 온 한-호주 양국 간 에너지·자원 협력이 수소 협력으로 이어질 수 있도록 노력해 나가겠다”며 “한국의 수소 활용 기술과 호주의 수소 공급 여건을 기반으로 최적의 상호 시너지 효과를 도출하기 위한 워킹그룹에 한국과 호주의 수소 관련 산·학·연의 많은 참여를 부탁드린다”고 말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