전력거래소, 빛가람 학점과정 '인기'… 6회째 진행
전력거래소, 빛가람 학점과정 '인기'… 6회째 진행
  • 송병훈 기자
  • hornet@energydaily.co.kr
  • 승인 2020.01.10 18:02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공공기관·지자체·대학 청년일자리 창출 협력, 성공적 오픈캠퍼스 모델 평가

[에너지데일리 송병훈 기자] 전력거래소(이사장 조영탁)는 지난 12월30일부터 4주 동안의 일정으로 광주·전남 혁신도시 지역대학 포함 10개 대학 총 54명의 학생이 참여하는 직무능력중심의 오픈캠퍼스인 '제6기 빛가람 학점과정'을 진행하고 있다고 10일 밝혔다.

올해로 여섯 번째를 맞이한 본 과정은 전력거래소, 한전KPS, 한전KDN 등 공공기관과 대학, 정부가 공동으로 지역인재 양성과 청년일자리 창출을 위해 전력산업과 관련된 종합적인 직무교육을 시행하는 취업 지원 과정이다.

해당 과정은 동·하계 방학 기간에 운영되며 과정을 수료한 학생에게는 학점이 부여된다. 참여자들은 전력시장 및 전력계통을 운영하는 전력거래소 고유 업무 뿐 아니라 송·변전 및 발전운영 교육 등 전력유관기관의 종합적인 직무교육을 받을 수 있다.

이 외에도 수강생들의 교육니즈를 적극 반영, 자기소개서 작성교육, 그룹발표 등 취업에 도움이 되는 과목을 교육 커리큘럼에 포함돼 있어, 교육 수강생들의 높은 호응을 얻고 있다는 설명이다. 또한 교육 수료자들이 에너지 관련 공공기관에 취업에 성공하는 등 가시적인 교육 효과를 보이고 있다고 전력거래소는 밝혔다.

전력거래소 양재석 KPX교육원장은 “그간의 성과에 만족하지 않고 본 과정이 공공기관 인재양성, 사회공헌의 대표 모델이 될 수 있도록 보다 체계적이고 정교하게 발전시켜 나가겠다”고 말했다.

전력거래소는 앞으로도 청년들의 교육니즈에 부응해 2019년 신설된 유니온 학점과정(온라인·집합 융합과정) 뿐만 아니라, 창업교육 등 다양한 교육과정을 개발, 전력거래소가 청년취업, 일자리창출에 기여를 할 수 있도록 노력한다는 방침이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