전남 ‘COP28 남해안 남중권 유치’ 적극 나선다
전남 ‘COP28 남해안 남중권 유치’ 적극 나선다
  • 변국영 기자
  • bgy68@energydaily.co.kr
  • 승인 2020.01.28 17:02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유치위원회 간담회 개최… 여수 중심 남해안 남중권 주민 관심 촉구

[에너지데일리 변국영 기자] 전라남도가 ‘COP28 남해안 남중권 유치’에 나섰다.

전남도는 28일 여수 마띠유호텔에서 김영록 전라남도지사 주재로 유엔기후변화협약(COP28) 당사국총회 남해안 남중권 10개 도시 대표들이 참석한 가운데 ‘COP28 남해안 남중권 유치위원회 간담회’를 개최했다.

간담회에서 류중구·조세윤 공동유치위원장은 “문재인 대통령이 제안한 ‘세계 푸른 하늘의 날’ 제1회 한국 행사를 전남이 개최해 여수를 중심으로 한 COP28 남해안 남중권 유치 의지를 널리 알리자”고 건의했다.

김영록 전남지사는 “COP28은 경남과 전남의 미래 비전으로 이 열기를 대한민국 전체로 확산시키기 위해 청와대, 기재부 등 중앙부처에 적극적인 지원을 건의하겠다”며 “여수를 중심으로 한 남해안 남중권 10개 시·군 주민들도 함께 노력하자”고 말했다.

COP28 남해안 남중권 유치위원회는 지난해 12월 16일 여수세계박람회장에서 전남·경남 도민 1200여명이 참석한 가운데 출범식을 가졌다. 유치위원회는 공동유치위원장 4명, 고문·자문위원 73명, 운영위원 80명 등 총 157명으로 구성됐다.